속보
VIP
통합검색

'앙리처럼 14번-은사 현역 시절 번호'... 포항 2024시즌 등번호 공개 [공식발표]

스타뉴스
  • 박건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07 14:18
  • 글자크기조절
포항 스틸러스 2024시즌 배번. /사진제공=포항 스틸러스
포항스틸러스가 2024시즌 선수단 배번을 확정했다.


포항은 7일 보도자료를 통해 선수단 40명의 등번호를 공개했다. 주장 완델손(77번)을 포함한 기존 선수 윤평국(1번), 김종우(6번), 김인성(7번), 신광훈(17번) 등 23명은 지난 시즌과 같은 번호를 달고 뛴다.

이번 시즌 포항에 돌아온 허용준은 "티에리 앙리 같은 활약을 하겠다"라는 포부와 함께 14번을 택했다. 군 복귀를 마친 전민광(4번)은 기존 번호를 다시 받았고 김륜성(12번)과 윤석주(13번)는 새 번호와 함께 뛴다.

올해 처음으로 포항 유니폼을 입는 어정원(2번), 이동희(3번), 조성준(11번) 등 신입 선수들은 이전 팀에서 쓰던 번호를 사용한다. 새로운 외인 아스프로(5번)와 조르지(9번) 또한 기존에 사용한 번호로 그라운드에 나선다.

신인 이규민(15번), 이동협(23번), 강성혁(41번), 황서웅(70번), 김동진(88번)도 등번호를 받았다. 김동민은 포항제철고 은사 황지수 감독의 현역 시절 번호 9번을 차용해 90번을 골랐다.


한편 K리그는 춘추제, ACL은 추춘제로 실시함에 따라 부득이 등번호를 2개 사용해야 하는 선수들이 생겼다. 허용준, 어정원, 이동희 등 올해 팀에 합류한 선수들은 2023~2024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에서 리그와 다른 등번호를 사용한다. 2024~2025시즌 ACL 엘리트에서는 리그와 동일한 번호로 변경할 예정이다.

2024시즌 등번호를 확정한 포항은 오는 14일 전북 현대와 2023~2024시즌 ACL 16강전에서 맞붙는다. 현재 선수단은 제주 서귀포에서 박태하 감독 체제 첫 출항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24 시즌 포항스틸러스 선수단 배번>

1.윤평국 2.어정원(ACL 24) 3.이동희(ACL 80) 4.전민광 5.아스프로(ACL 35) 6.김종우

7.김인성 8.오베르단 9.조르지(ACL 25) 10.백성동 11.조성준(ACL 23) 12.김륜성(ACL 42)

13.윤석주(ACL 36) 14.허용준(ACL 91) 15.이규민 16.한찬희 17.신광훈 18.강현제 19.윤민호

20.박찬용 21.황인재 22.김규형(ACL 99) 23.이동협(ACL 94) 26.조재훈 27.정재희 28.김정현

29.박형우 30.윤재운 32.이승환 33.이호재 34.이규백 37.홍윤상 41.강성혁(ACL 51)

55.최현웅 66.김준호 70.황서웅 77.완델손 88.김동진(ACL 81) 89.김명준 90.김동민


*괄호는 2023/24 ACL 등번호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러다 다 죽어" 금투세 압박…개미 혼돈의 대탈출 시작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