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올라케어, 24시간 비대면진료 서비스 개편 완료…"의료공백 최소화"

머니투데이
  • 남미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3 18:30
  • 글자크기조절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올라케어, 24시간 비대면진료 서비스 개편 완료…"의료공백 최소화"
정부가 보건의료재난 경보 심각단계로 격상하면서 비대면 진료 플랫폼 올라케어가 서비스를 즉시 개편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부터 환자들은 올라케어를 통해 의원급 의료기관에서 상시 비대면 진료를 볼 수 있다.


정부는 오전 8시를 기점으로 그동안 제한적으로 운영됐던 비대면 진료를 전면 허용했다. 이에 따라 누구나 시간과 지역 상관없이 비대면 진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 허용 기관도 의원급의 1차의료기관을 넘어 상급종합병원과 종합병원 등 모든 의료기관에서 가능해졌다.

올라케어는 발표된 개정안에 맞춰 이용자들이 가까운 의원급 의료기관에서 비대면 진료를 24시간 언제든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개편했다.

또, 병원급 의료기관에서도 솔루션을 통한 비대면 진료 서비스를 운영할 수 있도록 준비를 마쳤다. 현재 복수의 병원급 의료기관과 도입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

올라케어는 서울대학교병원 희귀질환센터와 연구개발(R&D) 과제를 지난해 8월부터 공동으로 추진하면서 병원급에서도 비대면 진료 솔루션을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준비해왔다. 서울대병원 희귀질환센터와는 오는 4월부터 비대면으로 진료를 시작할 예정이다.


올라케어 운영사 블루앤트의 김성현 대표는 "높아진 지역 병의원의 외래 수요 중 경증 질환을 비대면 진료를 통해 해소함으로써, 의료 기관들이 중증 환자 대응에 집중하는데 도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