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기시다, 4월 美 상·하원서 연설…아베 이어 두 번째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041
  • 2024.02.24 15:50
  • 글자크기조절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AP=뉴시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오는 4월 미국을 국빈 방문할 때 미 의회 상·하원 합동회의에서 연설한다. 일본 총리가 미국 의회 상·하원 합동회의에서 연설하는 것은 2015년 아베 신조 전 총리 이후 두 번째다.


24일 교도통신과 산케이신문 등에 따르면 마이크 존슨 미 하원의장은 기시다 총리가 미국 상·하원 합동회의에서 연설한다는 계획을 미국 정부 측에 전달했다. 일정은 4월 11일 전후로 거론된다. 미국은 조만간 이같은 결정을 일본 정부에 공식적으로 알릴 예정이다.

이전까지 미국 상·하원 합동회의에서 연설한 일본 총리는 아베 전 총리가 유일하다. 아베 전 총리는 9년 전인 2015년 전후 70년을 맞아 전쟁에 대한 반성과 양국 간 동맹관계를 중심으로 미국 상·하원 합동회의 연설을 진행했다. 아베 전 총리 이전에는 태평양 전쟁의 도발국 지도자를 의회에 세울 수 없다는 미국의 의지에 따라 아무도 연설하지 못했다.

교도통신은 기시다 총리가 이번 연설에서 미일 동맹 강화와 세계 평화 공헌에 대한 의지를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중국이나 북한을 겨냥한 방위력 강화 정책과 한미일의 전략적 제휴 추진 등도 강조할 가능성도 제기했다.

한편, 기시다 총리는 오는 4월 10일 미국을 국빈 방문할 계획이다. 국빈 방문에서는 조 바이든 대통령과의 정상회담 및 국빈 만찬이 예정돼 있다. 의제로는 인도 태평양 지역의 대응 문제와 한미일 3국 협력 등이 오를 전망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에 '보조금 9조' 파격 지원…미국서 반도체 선순환 구축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