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Q&A]코리아 밸류업 지수 포함될 종목들은

머니투데이
  • 홍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6 09:36
  • 글자크기조절

[밸류업 정책공개]⑨

정부가 '코리아 디스카운트(한국 증시 저평가) 해소를 위한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을 구체화 했다. 기업들의 자율적인 기업가치 제고를 이끌어 내 주주가치 존중 문화를 정착시키는 것이 핵심이다. 기업가치를 스스로 높이는 기업에게 투자를 받을 기회를 적극 열어주기로 했다.


당국, 기업가치 제고 기업 중심으로 '코리아 밸류업 지수' 만든다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지난달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금융투자협회에서 열린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증권업계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4.1.24/사진=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지난달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금융투자협회에서 열린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증권업계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4.1.24/사진=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금융위원회는 26일 한국거래소 등 유관기관과 함께 '한국 증시 도약을 위한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 1차 세미나'를 개최했다. 유관기관 합동으로 마련한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 주요내용을 소개하고,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다.


지원 방안에서는 기업들이 기업가치 제고 계획을 공시하도록 가이드라인을 제시했다. 아울러 기업의 자발적 참여 유도를 위한 각종 세정지원 등 인센티브도 담겼다. 기업가치 우수 기업들을 중심으로 '코리아 밸류업 지수'를 개발해 기관투자자들의 투자를 유도한다. 또 이를 이용한 상장지수펀드(ETF)도 상장해 일반투자자들의 투자를 이끈다. 연기금의 스튜어드십코드(기관투자자의 적극적 의결권 행사)에도 기업가치 제고 노력을 반영한다.

금융위는 오는 5월 중 2차 세미나를 열고 의견을 수렴해 상반기 중 가이드라인을 확정할 방침이다. 한편 금융위는 시장 참여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주요 사항을 일문일답 식으로 정리했다. 아래는 일문일답.


6월 공시 가이드라인 확정…중·장기 목표로


Q.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만으로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가 가능한지?
▶코리아 디스카운트는 여러 가지 요소가 복합 작용한 결과로, 정부는 자본시장 선진화 정책을 다각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은 그간의 노력에 더해 시장의 실질적인 변화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기업의 자율적인 기업가치 제고 노력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우리 자본시장에 대한 신뢰가 제고되고 주주가치 존중 문화가 정착되면,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Q. 자율적 권고로 운영하면 기업 참여가 저조해 실효성이 낮아지는 것이 아닌지? 공시를 의무화하거나 상장폐지 등 페널티를 강화해야 하는 것 아닌지?
▶기업 노력을 강제하는 것 보다는 인센티브를 통해 자발적 참여를 유도하는 것이 현실적이고 바람직하다. 기업 밸류업의 성패는 기업이 얼마나 진정성을 갖고 기업가치 제고 계획을 수립해 시장과 소통하는지 여부에 달려있다. 공시 의무화는 오히려 의미 없는 형식적 계획 수립·공시만을 초래할 우려가 있다.

상장기업이 각 기업의 상황에 적합한 기업가치 제고 계획을 이행할 수 있도록 자율 사항으로 운영하되, 인센티브를 적극적으로 제공하고 시장의 평가와 투자를 유도하는 방식으로 기업 참여를 독려해 나갈 예정이다.


Q.단기적으로 배당을 확대하고, 자사주 소각을 늘리는 것은 오히려 기업 경쟁력에 부정적일 수 있는데?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은 중·장기적인 기업가치 제고를 목적으로 하는 것이다. 기업별 특성에 맞는 배당, 자사주 매입·소각 등 주주환원을 위한 노력뿐 아니라, R&D(연구·개발)투자, 신사업 진출, 인적자본 투자 등 중·장기적 기업가치 제고를 위한 계획을 수립하고 시장과 소통해 나가는 것에 중점을 둔다.

Q. 일본 사례와의 차이점은?
▶상장기업의 기업가치 제고계획을 자율적으로 수립·공시하도록 한다는 측면에서는 일본 사례와 유사하다. 다만 우리 기업 현황에 맞게 가이드라인을 보완하고, 다양한 인센티브와 지원체계를 통해 기업의 자발적 참여를 적극 지원한다는 측면에서 차이가 있다.

자발적 기업가치 제고계획 수립을 지원하기 위해 보다 상세한 가이드라인을 제공한다. 또 다양한 세제혜택, 우수기업 표창·세정지원, 거래소 전담 지원체계를 통한 컨설팅·피드백 등 과감한 인센티브를 부여한다. 아울러 스튜어드십 코드에 반영해 연기금 등 기관투자자의 투자를 유도한다.

Q. 기업가치 제고계획은 언제까지 작성해야 하는 것인지?
▶거래소를 중심으로 5월 중에 가이드라인에 대한 기업 등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2차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를 바탕으로 6월 중 △공시 원칙 △절차 △내용 △방법 등에 대한 '기업가치 제고계획 가이드라인' 최종안을 확정하고, '통합 홈페이지' 구축도 병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올해 하반기 이후 준비된 상장기업부터 자율적으로 공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9% 폭락한 '이 주식'…"반등도 어렵다고?" 개미 절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