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다올투자증권 이사회, 주주제안 안건 주총 상정 결정

머니투데이
  • 서진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6 18:48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다올투자증권.
다올투자증권 (3,105원 ▲60 +1.97%)이 26일 열린 이사회에서 보통주 150원 배당과 신규 사내이사 및 사외이사 선임 등을 주주총회 안건으로 상정하기로 결정했다.


지난해 금리 급등과 부동산 시장 침체로 실적이 하락했으나, 주주환원 및 배당정책 유지를 위해 보통주 1주당 150원을 현금배당하기로 정했다. 배당 규모는 종류주식 포함 총 119억원이다.

배당기준일은 주주총회 이후인 다음 달 22일이다. 다올투자증권은 배당절차 선진화에 발맞춰 투자자가 배당금액을 확인하고, 투자할 수 있도록 배당제도를 개선했다.

신규 이사 선임 안건도 상정했다. 신규 사내이사로 전수광 전무를 추천했다. 전 전무는 2009년 입사해 기획팀장을 거쳐 현재 경영지원본부장을 맡고 있다. 신규 사외이사로는 주주제안을 통해 강형구 한양대학교 교수가 추천됐다.

또 이번 주주총회에는 주주제안(2대 주주 김기수 프레스토투자자문 대표) 안건도 다수 상정됐다. 각 안건 별로 추가적인 법률적 판단이 필요한 부분은 있으나, 주주제안이라는 취지를 존중해 이견 없이 안건으로 상정했다.


주주제안으로 상정된 안건은 △정관 일부 변경 △차등적 현금 배당 △사외이사(강형구) 선임 △임원퇴직금 지급규정 일부 변경 △유상증자에 따른 자본금 확충 △자회사 매각에 대한 보고 및 결의 등이 있다.

이사회를 통해 상정된 안건은 3월 15일 예정된 정기 주총에서 표결이 이뤄진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인기 유치원마저 줄휴업… 저출생 충격파 '시작'에 불과하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