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너 이리와"…찜질방 몰카남 멱살 잡은 여성

머니투데이
  • 민수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308
  • 2024.02.27 06:22
  • 글자크기조절
피해자 B씨가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올린 사진./사진=인스타그램 갈무리
한 여성이 새벽에 화장실을 갔다 옆칸에 몰카범이 있다는 걸 직감해 기다리다 직접 범인을 잡아 화제다.

26일 뉴스1 등에 따르면 서울 광진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구속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지난 19일 새벽 3시30분쯤 광진구 찜질방 여성 화장실에 몰래 들어가 불법 촬영을 한 혐의를 받는다.

피해자인 유튜버 B씨가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올린 숏폼(short-form)에는 B씨가 A씨를 붙잡아 경찰에 넘기는 모습이 담겨 있다.

B씨는 여성 화장실 옆 칸 천장에 달린 환풍구에 검은 물체가 크게 반사되는 걸 보고 카메라가 있다가 사라진 걸 직감했다. B씨는 화장실 밖에서 사람이 나오는 걸 기다렸고 파란색 남성용 찜질방 옷을 입은 A씨가 여성 화장실에서 나오는 모습을 포착한다.


곧바로 B씨는 "네가 거기서 왜 나와? 이 XX아 너 일로 와" 라며 A씨 멱살을 붙잡았고 경찰이 올 때까지 기다렸다.

경찰은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지난 21일 법원은 영장을 발부했다.

경찰은 사건 경위와 함께 추가 피해자가 있는지를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죽으면 찾아와 유산 빼먹는 가족 '끝'…47년 만에 바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