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GS그룹, 생성형AI 노하우 공유 행사 개최…"고객 연결 지름길"

머니투데이
  • 박미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9 10:44
  • 글자크기조절
GS그룹이 2월28일 16시~20시 생성형AI를 활용한 업무혁신 노하우를 나누는 GS GenAI Connect day 행사를 개최했다. /사진제공=GS
GS그룹은 지난 28일 서울 역삼동 GS타워에서 'GS GenAI 커넥트 데이'(Connect day)를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GS그룹의 DX(디지털 전환) 혁신을 주도하는 사내커뮤니티 52g가 주관하고, GS 각 계열사의 IT기획자, 개발자 등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열린 행사다.

GS칼텍스, GS리테일, GS건설, GS EPS 등 계열사에서 모인 68명의 직원들은 이날 행사에서 생성형AI 관련 응용 프로그램과 업무 개선 프로젝트 경험을 나눴다. GS그룹은 이날 행사 참여자들을 대상으로 설문을 진행했고, 응답자의 85%가 "ChatGPT 등 생성형 AI 도구를 사용해본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이어 "생성형AI 관련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를 사용해 데이터 분석 등 업무에 활용했다"(52%), "GPTs 등을 활용한 업무지원 응용프로그램을 직접 제작한 경험이 있다"(25.5%) 등 응답이 나왔다.


GS그룹은 IT 전문가 중심이던 DX 활동을 올해 들어 사업 현장으로 전진 배치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지난 1월 한 달간 각 계열사의 DX 담당 인력 약 40명을 한 자리에 모아 합동 근무를 시행했고, 생성형AI를 활용해 고객의 고충을 해결하는 프로토타입 경진대회를 열었다. 고위 경영진 차원에서는 GS 그룹 내 사장단이 모두 참여하는 'AI 디지털 협의체'를 매 분기 개최하고 있다. 올해는 사장단이 직접 생성형 AI의 사용법을 이해할 수 있도록 외부 강의와 사내 혁신사례 발표 등을 계획하고 있다.

허태수 GS (44,750원 ▲1,500 +3.47%) 회장은 "고객의 고충사항을 해결하는 것이 사업의 본질"이라며 "생성형AI와 같은 디지털 도구를 잘 다룰 수 있느냐가 앞으로 사업의 핵심 경쟁력이 될 수 있다. 생성형AI가 고객과 자신의 업무를 연결하는 지름길이라는 열린 자세를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내돈 어떡해" 투자자 발동동…테슬라 ELS에 1조 이상 묶였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