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P
통합검색

아이돌 일본인 멤버 "3·1절 쉬어서 부럽다" 팬들 화들짝…곧장 "사과"

머니투데이
  • 양성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01 13:01
  • 글자크기조절
엔하이픈 니키/사진=임성균 기자
아이돌그룹 엔하이픈의 일본인 멤버 니키가 3·1절의 의미를 모르는 듯 "빨간 날 쉬어서 부럽다"고 발언한 데 대해 사과했다.


니키는 1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에 "중요한 국경일인 삼일절에 대해 경솔하게 표현한 점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잘못을 깨닫고 해당 글은 바로 삭제했다"며 "앞으로 더 주의하겠다"고 썼다.

전날 니키는 위버스에서 한 팬이 "한국은 내일 쉰다"고 하자 "내일 빨간 날이냐"고 물었다. 이어 팬이 "삼일절이라 쉰다"고 하니 니키는 "부럽다"고 했다.

이러한 답글 소통은 니키가 '내일만 버티면 주말이다. 파이팅, 엔진(엔하이픈 팬들을 가리키는 말)'이라고 글을 올린 데서 이어졌다.

니키의 발언은 즉시 논란이 됐다. 팬들은 "큰일났다"며 우려 섞인 반응을 보였다.


일본 출신 니키는 2020년 아이돌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통해 데뷔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홈쇼핑서 대박난 상품, 반값"…알리서 곧바로 베껴 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