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TV 손자병법' 원로배우 오현경 별세…"연극계 거목"

머니투데이
  • 양성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154
  • 2024.03.01 18:05
  • 글자크기조절
원로배우 오현경/사진=뉴시스
원로배우 오현경이 뇌출혈 투병 끝에 별세했다. 향년 88세.


1일 뉴스1·뉴시스에 따르면 오현경은 이날 오전 경기 김포의 한 요양병원에서 세상을 떠났다. 지난해 8월 뇌출혈로 쓰러진 뒤 투병생활을 해왔다.

오현경은 1954년 서울고 2학년 때 연극반 활동을 시작하면서 연기에 몸을 담았다. 이듬해 '사육신'으로 전국고등학교연극경연대회 남자연기상을 받았다. 1961년 KBS TV 개국 당시 특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드라마 'TV 손자병법'(1987~1993년)에서 '만년 과장' 이장수 역을 맡아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60여년간 연극 무대를 지킨 연극계의 거목이기도 하다. 사실주의 연극에 큰 족적을 남겼다. 최근까지도 연극 '봄날', '레미제라블', '그것은 목탁구멍 속의 작은 어둠이었습니다', '3월의 눈' 등에 출연했다.

동아연극상 남우조연상(1966), 백상예술대상 연극 부문 연기상(1985), KBS 대상(1992), 대한민국연극대상 남자연기상(2008) 등을 받았다.


유족으로 배우인 딸 오지혜와 아들 오세호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12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5일 오전 8시, 장지는 천안공원묘원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9% 폭락한 '이 주식'…"반등도 어렵다고?" 개미 절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