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박명수, 월 수익 최고 '7억' 찍었다…"유재석보다 많이 벌 때도"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5,024
  • 2024.03.04 05:36
  • 글자크기조절
/사진=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사진=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개그맨 박명수가 전성기 월 수익이 7억원에 달했다고 고백했다.


박명수는 지난 3일 방송된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사당귀')에서 자신의 전성기를 회상했다.

박명수는 이날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발표한 지난 2월 예능방송인 브랜드 평판 순위를 확인했다. 까마득한 후배 전현무가 자신보다 위에 있는 것을 확인한 그는 "전현무가 고정을 9개나 하고 있었나. 김숙은 몇 개 날아갔는데도 5개나 남았다. 반면 난 3개"라며 한숨을 쉬었다.

박명수는 "나도 프로그램 5개는 기본으로 갔었는데 짜증난다. 많이 할 때는 한 주에 12개 프로그램에 고정 출연한 적도 있다"며 씁쓸해했다.

전성기 한달 수익을 묻는 말에는 "5억원 이상 벌었다. 광고까지 하면 7억원 정도"라고 답했다. 전현무가 "유재석보다 많이 벌었겠다"고 하자, 박명수는 "그럴 때도 있었다"며 쿨하게 인정했다.


/사진=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사진=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다만 박명수는 전성기보다 지금이 더 행복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아무리 잘해도 몇 개는 성의 없이 하게 된다. 좋아하는 걸 하면서 행복감을 찾는 게 낫다"며 출연 중인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고정 프로그램 중 애정 1순위를 꼽아달라'는 질문에는 "새 술은 새 부대에 담아야 한다는 말이 있다. 요즘 '사당귀'를 할 때 가장 행복하다"며 가장 최근 고정이 된 '사당귀'를 꼽았다.

그러면서 "올해 제 계획은 KBS 빈자리를 치고 들어가 라디오 10주년 대상과 연예대상 이렇게 2개의 대상을 받는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6억 신고가" 강남 이어 마·용·성도 '꿈틀'…부동산 봄 오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