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항공권 인증샷, 캐리어 이름표 조심" 개인정보위, 공항 캠페인

머니투데이
  • 성시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04 17:22
  • 글자크기조절
고학수 개인정보보호위원장(왼쪽)이 4일 오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 여행객에게 '여행 속 개인정보 보호 캠페인' 홍보물을 나눠주고 있다. 2024.3.4./사진제공=개인정보보호위원회
개인정보보호위원회가 4일 한국공항공사와 공동으로 김포국제공항에서 '여행 속 개인정보 보호' 현장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개인정보위는 여행 일정이 드러난 항공권 사진을 SNS(사회관계망 서비스)에 전체 공개로 게시할 경우 개인정보가 불특정 다수에게 노출 될 수 있으니 여행 일정을 가리거나 게시물 공개 범위를 가족 등 가까운 지인 등으로 제한하라고 권고했다. 또 여행용 가방에 달린 이름표(네임태그)는 실명 대신 자신만 알아볼 수 있는 별칭을 기재하거나, 전화번호·주소가 모두 노출되지 않도록 덮개 등을 이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설명했다.

개인정보위와 공항공사는 이날부터 오는 15일까지 공동 온라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두 기관의 인스타그램 '여행 속 개인정보 보호 캠페인' 코너에 동선이 노출되지 않도록 항공 일정을 가린 항공권 사진이나 이름·연락처 등 개인정보를 가린 네임태그 사진을 게시하면 추첨을 통해 커피 쿠폰을 증정한다. 개인정보위는 '#개인정보위'·'#개인정보보호위원회'·'#PIPC'·'#한국공항공사'·'#KAC' 3개 이상의 해시태그를 달아야 응모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홈쇼핑서 대박난 상품, 반값"…알리서 곧바로 베껴 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