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하이투자증권, 중개형 ISA 채권매매 서비스 오픈

머니투데이
  • 김창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04 10:27
  • 글자크기조절
하이투자증권은 자산관리 서비스 강화를 위해 중개형 ISA 계좌 내 채권매매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4일 밝혔다.


하이투자증권 중개형 ISA 계좌를 보유한 투자자는 장내 및 장외채권을 거래할 수 있다. 지금까지 투자자는 하이투자증권의 ISA 계좌로 상장 주식 펀드, 펀드, ELS 등의 금융상품 매매가 가능했으나 채권까지도 거래할 수 있다.

ISA 계좌의 금융상품 거래가 하이투자증권 영업점과 MTS 및 HTS를 통해 가능한 것과 달리 장외 채권 거래는 영업점 관리자와 상담을 통해서 진행할 수 있다.

중개형 ISA 계좌는 주식 등 다양한 금융상품을 하나의 계좌에서 투자할 수 있도록 한 것으로 배당 및 이자소득에 대해서 200만원(서민형은 400만원)의 비과세 혜택을 적용한다. 200만원 초과분에 대해서는 9.9% 분리과세를 적용하며 금융소득종합과세에도 포함되지 않는다. 투자자별 전 금융기관을 통합해 1계좌만 개설할 수 있으며, 매년 2000만원씩 총 1억원까지 투자할 수 있다.

하이투자증권 관계자는 "ISA 계좌는 절세의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상품으로 채권 등 이자 및 배당 소득이 발생하는 상품 투자 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수단이다"며 "최근 ISA 계좌 납입 및 비과세 한도 확대가 추진되고 있어 절세 목적의 투자에 활용도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러다 다 죽어" 금투세 압박…개미 혼돈의 대탈출 시작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