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넷마블, 사내 어린이집 '넷마블 푸르니 어린이집' 개원

머니투데이
  • 김승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04 14:59
  • 글자크기조절
넷마블 푸르니어린이집 개원식. /사진=넷마블
넷마블 푸르니어린이집 내부. /사진=넷마블
넷마블 (66,400원 ▲700 +1.07%)은 넷마블·코웨이 (59,800원 ▼1,400 -2.29%) 임직원 자녀를 위한 사내 보육시설 '넷마블 푸르니 어린이집'을 개원했다고 4일 밝혔다.

넷마블 푸르니 어린이집은 연면적 약 1800㎡(약 550평) 규모로 지하 1층부터 지상 4층까지 단독 건물로 조성됐다. 주요 시설은 학급별 교실을 포함해 보육실 6개, 교사실, 식당, 휴게실, 양호실, 외부 놀이터 등 공용 공간으로 구성됐다. 운영은 푸르니 보육지원재단이 맡는다.


어린이집 건물은 자연 친화적 공간 콘셉트로 설계됐다. 모든 층에 자연채광을 받을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외부 놀이공간은 '캠핑' 테마로 인디언 텐트, 오두막 조합놀이대, 통나무 놀이터, 모래 놀이터 등으로 구성됐다.

넷마블 푸르니 어린이집은 만 1세부터 만 5세까지 170여명 정원으로 10개 반 구성을 통해 연령별 맞춤형 보육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유아교육 전문교사, 간호사, 영양사, 조리사 등 총 28명의 교직원이 아이들을 돌보며, 2명의 원어민 강사가 영어 교육을 담당한다.

이와 함께 오전 8시 30분부터 22시까지 운영해 임직원의 편의성을 높였다. 오전 간식, 점심, 오후 간식, 저녁식사까지 전문 영양사가 어린이집에서 직접 조리한 음식 위주로 제공될 예정이다.


넷마블 관계자는 "이번 넷마블 푸르니 어린이집 개원이 넷마블·코웨이 임직원의 육아 부담 해소에 작은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부모들이 안심하고 근무할 수 있는 환경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넷마블 푸르니어린이집 개원식. /사진=넷마블
넷마블 푸르니어린이집 개원식. /사진=넷마블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혼선 끼쳐 죄송"…'KC 미인증 직구 금지' 없던 일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