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더벨]ISC, AI 서버용 반도체 소켓 공급량 1년만 '50%' 증가

머니투데이
  • 서하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04 15:11
  • 글자크기조절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아이에스시(ISC (75,800원 ▼1,000 -1.30%))가 최근 미국에서 개최된 어드밴스드 패키징 학술대회(CHIPLET SUMMIT 2024)에서 인공지능(AI) 반도체 테스트 솔루션을 공개하고 북미 대형 고객사에 대한 AI 반도체 테스트용 소켓 공급량이 전년 대비 50% 이상 증가했다고 4일 밝혔다.


CHIPLET SUMMIT 2024는 AMD, 엔비디아, 인텔, 어플라이드 머티리얼즈 등 글로벌 반도체 기업들의 본사가 위치한 미국 산타클라라에서 2회째 개최된 학술 대회다. 어드밴스드 패키징과 주요 반도체 기업들이 참가했다.

ISC는 이번 행사에서 주력 상품인 어드밴스드 패키징용 테스트 소켓 'iSC-WiDER', AI 스마트폰과 웨어러블 디바이스반도체 테스트로 이슈가 되고 있는 고속 번인 테스트 소켓 'iSB-S', 다중칩 패키지 트렌드에 맞춘 솔루션과 서버 칩 테스트 시 발생하는 높은 온도를 통제하는 방열 솔루션 제품 등을 선보였다.

ISC는 북미 대형 고객사의 AI 서버용 GPU, CPU, NPU 반도체 테스트용 소켓 공급량이 전년 대비 50% 이상 늘어났다고 밝혔다. 2023년 공급 시작 후 1년 만의 성과로, 그동안 AI 반도체와 어드밴스드 패키징테스트솔루션에 투자한 결과였다. 통상 칩 R&D에서 양산까지 평균 1년 6개월에서 2년 정도 소요되는 점을 감안하면 최단 기간 이뤄낸 셈이다.


또한 이번 학술대회에서 ISC의 고속 번인 테스트 소켓 'iSB-S'는 온디바이스 AI 시장의 개화와 맞물려 행사에 방문한 고객사들의 관심을 끌었다. iSB-S는 ISC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제품이다.

ISC는 이 제품을 현재 국내외 주요 반도체 IDM과 파운드리 고객사에 샘플 공급하고 있으며 상반기 중 양산 인증을 받아 공급을 시작할 예정이다. 양산 공급 시 ISC가 독점 공급해 올해 매출 성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ISC 관계자는 "앞으로도 AI 서버 및 스마트폰, 웨어러블 등을 중심으로 비메모리 비중을 80% 이상으로 늘려 성장흐름을 유지할 계획"이라며 "AI 반도체뿐만 아니라 글로벌 반도체 테스트 소켓 시장에서 리더십을 강화해 올해 목표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게걸음' 증시 속 반도체·AI 담아라?… "12만전자 간다" 전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