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주한영국대사관, '그린위크' 개최…포럼·전시·아이디어톤 진행

머니투데이
  • 김상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04 18:02
  • 글자크기조절
주한영국대사관, '그린위크' 개최…포럼·전시·아이디어톤 진행
주한영국대사관이 '그린위크(Green Week)' 행사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8일까지 열리는 이번 프로그램은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한-영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것으로, 지난해 11월 윤석열 대통령의 영국 국빈 방문 시 영국과 한국이 '지속 가능하고 안전하며 회복력 있는 미래'를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한 '다우닝가 합의' 체결에 따라 추진된다.

행사는 한국과 영국의 정책 입안자, 학계, 기업, 인플루언서, 학생들이 참여해 재생 에너지, 원자력, 전기 자동차, 지속 가능한 비즈니스 관행, 생물 다양성 보존 등 '친환경'을 주제로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제4회 한-영 해상 풍력 산업 포럼이 열리고, 이노베이트 UK, 런던 전기택시컴퍼니(London Electric Vehicle Company) 등 7개 기업과 기관이 '인터베터리 2024' 전시회의 영국관에서 전기 자동차와 배터리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영국 정부 고위 인사들이 방한해 한-영 정부 간 협력을 논의한다. 영국 에너지 안보 탄소 중립부(DESNZ) 최고위급 관리인 제레미 포클링턴 차관이 영국 측 수석대표로 참석해 DESNZ와 산업통상자원부 간 청정에너지 파트너십 이행 관련 고위급 회의를 주재하고, HD 현대, 한전, SK 해양플랜트, 한국수력원자력 등 국내 주요 기업 관계자들과 면담한다. 영국의 주요 개발금융 기관인 영국국제투자청의 스리니 나가라잔 아시아 담당 상무이사는 기획재정부 및 녹색기후기금,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 등의 기관 관계자들과 만나 한-영 전략적 개발 파트너십에 따라 영국과 한국이 개도국의 기후 회복력을 지원하기 위해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주한영국대사관, '그린위크' 개최…포럼·전시·아이디어톤 진행
이 밖에 주한영국대사관이 YG 엔터테인먼트와 협력해 주최하는 '지속 가능한 K팝 아이디어톤'이 열리며 이 자리에서는 70여 명의 대학생들이 K팝을 지속 가능하게 만드는 방법에 대한 아이디어를 도출해 낸다. 최재천 교수, 제임스 후퍼 박사 등의 연사가 출연하는 기후 위기에 관한 TEDx 행사도 예정돼 있으며 이 행사는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한다.

콜린 크룩스 주한 영국 대사는 "영국은 기후 행동에 있어 글로벌 리더로 지난 30년 동안 다른 G7 국가들보다 빠르게 경제를 탈탄소화해 배출량을 50% 이상 줄였고, 주요 경제국 중 최초로 순배출 제로 목표를 법으로 설정했다"며 "그린위크 기간 동안 열리는 다양한 행사는 영국과 한국이 해상 풍력, 원자력, 자동차 등의 분야에서 상호 보완적인 전문성과 지식을 결합해 친환경 미래로의 전환을 위한 국제적 노력을 주도할 수 있는 여지가 크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홈쇼핑서 대박난 상품, 반값"…알리서 곧바로 베껴 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