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부산 수영' 무소속 장예찬 "보수 후보 단일화해야 민주당 이긴다"

머니투데이
  • 정경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03 11:23
  • 글자크기조절

[the300] 정연욱 국민의힘 후보 향해 "자정이 데드라인"

(부산=뉴스1) 윤일지 기자 = 국민의힘 부산 수영구 후보로 공천을 받았다가?막말 논란으로 공천이 취소된 장예찬 전 국민의힘 청년최고위원이 18일 오후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무소속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2024.3.18/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부산=뉴스1) 윤일지 기자
4·10 총선 부산 수영에 출마한 장예찬 무소속 후보가 정연욱 국민의힘 후보를 향해 "보수 후보 2명이 힘을 합쳐야 민주당을 보다 확실하게 이길 수 있다는 것이 여러 지표로 증명되고 있다"며 "단일화를 거부한 사람에게 책임론이 붙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장 후보는 3일 오전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주민들께서 보수 단일화를 거부한 쪽을 심판하시고 단일화를 주장했던 장예찬에게 표를 몰아 주실 것이라 기대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장 후보는 진행자가 '지금 같은 상황이 계속되면 (무소속으로) 완주한다는 뜻인가'라고 묻자 "그렇다"고 답했다.


이를테면 프레시안 부산울산본부가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에 의뢰해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1일까지 부산 수영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501명을 대상으로 총선 여론조사에 따르면 유동철 더불어민주당 후보 지지율이 40.6%로 1위였다. 정 후보 지지율과 장 후보 지지율은 각각 29.9%, 22.8%였다. (자동응답전화방식,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 ±4.4%P, 응답률 9.4%.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장 후보는 "당원 100% 조사"를 단일화 방법으로 내세우며 "본인(정 후보)에게 유리한 룰을 다 제공해 드렸다. 여론조사 기관도 당에서 하고 싶은대로 하면 된다"고 했다.

이어 "이 조건조차 받아들이지 못해 피하는 후보에게 우리 주민들이 어떻게 표를 줄 수 있겠나"라며 "공당의 후보가 공당 당원들을 대상으로만 여론조사를 하자는데 피하는 것은 얼마나 경쟁력과 자신감이 없다는 뜻인가"라고 했다.


그러면서 "(정 후보가) 현저하게 낮은 경쟁력을 보이고 있어 단일화가 필요하다"며 "옆 동네 부산 진구 경선에서 패배했는데 어떻게 수영구 국회의원 후보가 되느냐. (단일화는) 옆 동네 경선 패배 오명도 씻어낼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했다.

장 후보는 "오는 자정 정도가 '데드 라인'이 될 것"이라며 "자정까지라도 결단한다면 하루 동안 전 당원 여론조사를 돌려 늦은 시간에라도 결론을 낼 수 있다"라고 했다.

장 후보는 앞서 과거 SNS(소셜네트워크) 막말 논란 등을 이유로 국민의힘에서 '공천 취소'당했다. 이후 당선돼 당으로 돌아가겠다며 무소속으로 출마했다. 장 후보는 '국민의힘이 공천을 취소한 장 후보와 단일화할 수 있겠는가'라는 진행자 질문에 "당 차원의 결정보다는 후보 대 후보로 결정하면 될 문제"라고 했다.

장 후보는 한동훈 국민의힘 총괄선거대책위원장 겸 비상대책위원장이 무소속 출마자 복당 불허 방침을 밝힌 데 대해서는 "권성동, 이철규, 장제원, 윤상현 등 기라성 같은 정치 선배들이 무소속으로 생환했다"며 "궁극적으로는 복당을 확신한다"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저출산 도쿄 집값 840조 날아간다"…한국에도 섬뜩한 경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