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란 이틀 내 이스라엘 보복 공격 - WSJ

머니투데이
  • 뉴욕=박준식 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3 02:48
  • 글자크기조절
[테헤란(이란)=AP/뉴시스]알리 하메네이 이란 최고 지도자가 지난 10일 테헤란에서 시리아주재 이란 영사관에 대한 이스라엘의 공습에 대한 보복을 다짐하고 있다. 미국이 이란의 공격을 우려해 이스라엘 내 미 직원들에게 예루살렘과 텔아비브, 브엘세바 밖으로의 여행을 제한했다고 BBC가 12일 보도했다. 2024.04.12. /사진=유세진
이란이 시리아 주재 자국 영사관 폭격에 대항해 앞으로 2일 이내에 이스라엘을 보복 공격할 거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단독 보도했다.

12일(현지시간) WSJ는 이스라엘 소식통을 인용해 이란 지도부가 이스라엘 외교 건물에 대한 보복 공격을 고민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번 주 초 미국 정보기관 보고서도 이란이나 그 대리인이 이스라엘 자산에 대한 공격이 임박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최근 소식통은 이제 그 공격이 이스라엘 국경 내에서 이루어질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스라엘 주재 미국 대사관은 정부 직원과 가족들이 추후 공지가 있을 때까지 이스라엘 중부, 예루살렘, 브엘세바 이외의 지역으로 개인 여행을 하는 것을 제한했다. 중동 지역 군사작전을 책임지는 미 중부사령부 사령관 마이클 에릭 쿠릴라(Michael Erik Kurilla) 장군도 이날 이스라엘을 방문했다고 국방부 관계자가 밝혔다.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이스라엘 남부 공군기지에서 연설하면서 모든 공격에 직접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네타냐후는 "누가 우리에게 해를 끼치면 우리도 그들에게 해를 끼칠 것"이라며 "우리는 방어적으로든 공격적으로든 이스라엘 국가의 모든 안보 요구를 충족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강조했다.


이스라엘은 최근 시리아 주재 이란 영사관을 폭격해 이란의 준군사 작전을 지휘했던 모하마드 레자 자헤디 장군을 사망케 했다. 자헤디는 2020년 1월 바그다드에서 미국이 카셈 솔레이마니 장군을 암살한 이후 사망한 이란 군 최고위 관료다. 이란 혁명수비대는 해당 공습으로 이란 군 고위 관리가 최소 6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스라엘 군 대변인은 관련 건물은 외교 시설이 아니라 쿠드스군이 민간 기지로 위장해 사용하던 것이었다고 주장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가 하락? 럭키잖아♥"…'원영적 사고' 엔터주 줍는 개미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