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왜 검소하게 살아" 한 달 용돈이 '2900만원'…중국 소녀의 정체

머니투데이
  • 이소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5 21:52
  • 글자크기조절
중국의 과거 인기 여배우 리 샹의 외동딸이 사치스러운 생활을 해 논란이 일었다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14일(현지시각) 보도했다. 사진은 리의 딸 안젤라 왕 실링. /사진=SCMP 보도 캡처
중국 여배우의 10대 딸이 수천만원에 달하는 명품 의류를 착용해 화제가 되고 있다.

14일(현지시각)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이 인물은 20여 년 전 중국의 인기 여배우 리 샹(48)의 외동딸 안젤라 왕 실링이다.


리는 '아들은 검소하게, 딸은 풍요롭게'라는 중국의 옛 속담을 신봉한다는 이유로 지난 10년간 여러 차례 도마 위에 오르기도 했다. 실제로 딸인 왕은 속담처럼 지난 2년간 영국에서 유학하며 사치스러운 생활을 해왔다고 SCMP는 전했다.

실제로 리가 지난 3월 말 '그녀는 휴가 중'이라며 올린 게시물에서 왕이 착용한 의상은 수천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 포털 바이두에 따르면 왕이 입은 코트는 3500달러(485만원), 치마는 2000달러(277만원), 가방은 1800달러(250만원) 상당의 명품 제품이었다. 또 블라우스는 3500달러(485만원), 팔찌는 5500달러(693만원), 머리핀은 450달러(70만원) 상당의 제품이었다.


소셜미디어 웨이보의 한 사용자는 "왕이 사용하는 가장 저렴한 물건은 아마도 휴대폰 케이스일 것"이라고 예상했다. 왕이 사용한 케이스의 가격은 70달러(9만7000원) 정도다.

리는 2023년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우리는 돈이 부족하지 않은데 왜 검소한 삶을 살아야 하나"라며 딸에게 한 달 용돈으로 15만위안(약 2860만원)을 준다고 밝혔다.

중국 누리꾼들의 반응은 엇갈렸다.

누리꾼들은 "이 옷은 어린 왕에게 어울리지 않는다. 나이 들어 보인다" "다음 생엔 리의 딸로 태어나고 싶다" "매우 부유한 그들에겐 극히 일부에 불과할 것" "돈을 숭배한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완벽주의' 전영현 등판… 삼전 반도체 수장 교체 배경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