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김기홍 JB금융 회장, 자사주 2만주 매입…경영진 7명도 함께 매입

머니투데이
  • 김도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6 09:06
  • 글자크기조절
JB금융지주 전경/사진=JB금융
JB금융그룹이 김기홍 회장을 비롯한 경영진이 지난 3월부터 이달에 걸쳐 자사주 4만5708주를 매입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매입은 지난달 초부터 이달 초까지 김 회장을 포함한 JB 금융지주 경영진 8명 전원(김기홍 회장, 송종근 부사장, 김성철·박종춘·송현·이승국 전무,이광호·최진석 상무)이 참여했다. 매입된 주식은 총 4만5708주에 달하며 매입 금액은 약 5억 9000여 만원이다.

특히 김 회장은 이번 매입을 통해 2만주를 추가로 확보해 총 14만500주의 주식을 보유하게 됐다. 이는 발행주식의 0.07%에 해당한다. 김 회장은 2019년 취임 이후 총 여섯 차례에 걸쳐 자사주 매입을 진행했다.


김 회장은 올해 4월 기준으로 7대 금융지주(KB·하나·신한·우리·BNK·DGB·JB금융) 회장 중 발행주식총수 대비 가장 많은 회사 주식을 소유하고 있다. 김 회장을 포함한 JB금융 경영진 8명은 이번 매입으로 총 26만703주를 보유하게 됐다.

JB금융 관계자는 "경영진은 앞으로도 책임 경영을 더욱 강화하고 주주 가치를 지속적으로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지금이 1억으로 '인서울' 할 기회?…다시 몰려드는 '갭투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