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여배우 분장실 몰카' 용의자는 아이돌 매니저…"즉각 해고"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6,157
  • 2024.04.16 20:16
  • 글자크기조절
실루엣 남자 물음표(기사 내용과 무관한 참고 이미지) /사진=머니투데이 DB
뮤지컬배우 김환희의 대기실에 불법 촬영 카메라를 설치한 용의자가 현직 아이돌 그룹 매니저 A씨인 것으로 알려졌다.

16일 스포츠서울에 따르면 해당 아이돌 그룹의 소속사 측은 "사건이 알려진 뒤 A씨를 즉각 해고 조치했다"고 밝혔다.


이어 "소속 아티스트들과 A씨는 연관이 없다"고 부연했다.

이날 김환희의 소속사 블루스테이지 측은 "최근 김환희 배우가 분장실에서 불법 촬영 카메라를 발견하여 신고한 사건이 있었다"고 알렸다. 김환희는 지난 9일 서울 광림아트센터 건물 6층 소분장실에서 불법 촬영 카메라를 발견해 서울 강남경찰서에 신고했다.

소속사 측은 "뮤지컬 극장 분장실은 단순한 대기 공간이 아니다. 공연이 올라갈 때까지 대기하며 무대의상을 갈아입고, 공연 후 샤워도 하는 공간이다. 이런 공간에 불법 촬영 카메라를 설치한 것은 명백한 범죄 행위이며 있어서는 안 될 불미스러운 사건으로 현재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김환희 배우의 안정된 일상 회복을 위해 당분간 별도의 안내가 있기 전까지는 김환희 배우 출연 공연의 퇴근길은 진행하지 않을 예정"이라며 "수사가 종결될 때까지 무분별한 피해자의 사진 사용 및 댓글은 삼가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김환희는 2015년 뮤지컬 '판타지아'로 데뷔했으며 이후 '맘마미아', '하데스타운' 등에 출연했다. 그는 뮤지컬 '넥스트 투 노멀'에 나탈리 역으로 출연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헬기 추락' 이란 대통령 시신 수습…"왜 1대만" 타살 음모론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