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P
통합검색

[더벨]위지트 "반도체 유리기판 부품 공급 시작"

머니투데이
  • 김혜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7 09:21
  • 글자크기조절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반도체·디스플레이 부품 전문기업 위지트 (749원 ▲10 +1.35%)가 차세대 반도체 기판으로 불리는 유리기판 부품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고 17일 밝혔다.


위지트에 따르면 반도체 유리기판 제조 장비사에 샤워헤드(SHOWER HEAD) 등 주요부품을 공급했다. 유리기판은 인공지능(AI) 등 고성능 반도체 구현에 필수로 각광받고 있는 부품이다. 국내·외 반도체 기업들이 제조공정에 차세대 유리기판 도입을 진행하는 가운데 위지트 역시 유리기판 양산 공급망의 한 축을 담당할 수 있다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유리기판 위에 반도체 회로를 형성하려면 글라스관통전극(Through Glass Via)을 구현하는 신규 레이저 장비가 필요하고, 식각은 물론 회로 패터닝·박막접착·기판절단 등 새로운 기술들이 요구되고 있다.

위지트는 반도체·디스플레이 제조의 핵심공정인 △증착(CVD, 실리콘/유리기판에 박막을 형성) △노광(PHOTO, 기판표면에 회로패턴 형성) △식각(ETCH, 패턴 외 불필요한 부분을 제거)에 적용되는 장비의 소모성 부품(Parts)을 생산하고 있다.


위지트 관계자는 "반도체 유리기판 제조용 장비부품은 기존 디스플레이 장비에 적용되고 있는 제조공정과 유사한 환경을 요구하고 있어 회사의 정밀가공, 표면처리, 용사(Thermal Spraying) 등 기술력과 인프라를 바탕으로 안정적인 공급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면서 "지속적인 제품 개발과 고객 다변화를 적극 추진해 차세대 반도체 소부장 시장 초기 선점으로 미래 성장동력 확보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1만1600원→44만6500원…미국 소녀도 개미도 '감동 눈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