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황정민 '80억 대박' 터졌다…7년 전 산 '건물 2채' 어디길래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3,896
  • 2024.04.17 11:17
  • 글자크기조절

[스타★부동산]

배우 황정민 소속사 샘컴퍼니가 사용 중인 건물 전경. /사진=카카오맵 캡처
배우 황정민./사진=뉴스1
배우 황정민이 법인·개인 명의로 매입한 빌딩 두 채의 시가가 약 7년 만에 총 80억원 이상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뉴스1에 따르면 황정민은 2017년 2월, 4월에 서울 강남구 신사동과 논현동 건물을 각각 개인, 법인 명의로 매입했다.




압구정 명품 거리 건물 매입 7년만…가치 '53억↑' 추정


황정민은 2017년 2월 신사동 건물을 84억1600만원에 매입했다. 3.3㎡당 1억 2483만 원 수준이다.

이 건물은 1994년 준공된 건물로 대지 68평(224.79㎡), 연면적 120평(396.69㎡)으로 압구정 도산공원 앞 명품 거리에 있다.

이곳은 국내·외 유명 기업들의 매입과 임차 경쟁이 치열한 곳에 있으며, 황정민은 삼성물산이 소유했던 건물을 현금 확보를 위해 매각하던 시점에 시세 대비 낮은 가격으로 매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매입 당시 채권최고액은 48억원으로 설정됐다. 대출의 120% 수준에 설정되는 점을 미뤄볼 때 황정민은 약 40억원의 대출을 받아 이 건물을 매입한 것으로 추정된다.

최근 인근 건물이 3.3㎡(1평)당 2억100만원에 거래된 사례가 있고, 다른 인근 건물도 2억500만원~2억1500만원을 호가하고 있어 황정민의 건물의 시가는 약 137억원으로 추정된다. 약 53억원 오른 셈이다.



24.7억에 구입한 논현동 건물, 시가 매입가 2배 이상


배우 황정민 소속사 샘컴퍼니가 사용 중인 건물 전경. /사진=카카오맵 캡처
배우 황정민 소속사 샘컴퍼니가 사용 중인 건물 전경. /사진=카카오맵 캡처

황정민은 신사동 건물을 매입한 지 한 달 반 만인 2017년 4월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건물을 24억7000만 원에 매입했다.

이 건물은 강남구청역 3번 출구에서 570m(도보 약 7분) 거리에 있는 곳으로, 대지 52평(171.90㎡), 연면적 82평(271.07㎡)이다. 황정민 소속사 샘컴퍼니가 건물 전체를 사용 중이다.

채권최고액은 15억6000만원이 설정돼 대출금은 매매가의 52.6% 수준인 약 13억원으로 추정된다.

인근 건물이 3.3㎡당 1억500만원에 거래된 사례가 있고, 인근 건물이 3.3㎡ 1억4000만원~2억원을 호가해 황정민이 매입한 건물의 시가는 최소 55억원으로 추정된다. 차익만 30억3000만원으로, 매입가 대비 2배 이상 오른 셈이다.

이외에도 황정민은 현재 실거주 중인 서울 서초구 방배동의 28억~29억원대 고급빌라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삼성 이어 CJ도? 급식·식자재 부당지원"…공정위 심판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