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신일희 계명대 총장, 우즈베크 타슈켄트국립동방대 '명예박사 학위' 받아

머니투데이
  • 권태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8 13:00
  • 글자크기조절

2001년부터 우즈베크 18개 대학·기관과 교류 이어와...양국 친선 및 문화 교류 증진

신일희 계명대 총장이 우즈베크 타슈켄트국립동방대학교로부터 명예박사 학위를 받았다./사진제공=계명대
계명대학교는 최근 신일희 총장이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국립동방대학교로부터 명예박사 학위를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학위 수여식은 지난 16일 성서캠퍼스 행소관 제2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 신 총장과 김남석 이사장을 비롯해 리흐시예바 타슈켄트국립동방대 총장 등이 온라인으로 참석했다.

'타슈켄트를 넘어'라는 주제로 강연한 신 총장은 "'나'의 이성과 '나'의 주장이 만든 '볼품없는 세상'을 벗어나 '우리'의 윤리와 '우리'의 교류를 통해 더 평화롭고 합리적인 세상을 만들어야 한다"며 "실크로드의 평범한 진리를 타슈켄트에서 느꼈다. 이 아름다운 도시의 문화사적인 역할을 감사한 마음으로 기억한다"고 말했다.


리흐시예바 총장은 "신일희 총장은 2001년부터 우즈베키스탄 18개 대학 및 기관과 교류활동을 펼쳤다. 양국 간 친선 및 문화 교류에 크게 기여했다"며 "우즈베키스탄을 대표해 신일희 총장에게 명예박사 학위를 수여하고 한 가족으로 함께하려 한다"고 전했다.

신 총장은 "오늘 이렇게 명예박사 학위를 받아 큰 영광"이라며 "개인이 아니라 계명대학교가 받는 거라 생각하겠다. 타슈켄트국립동방대학교와의 교류가 더욱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한편 계명대는 한국국제교류재단의 'KF 글로벌 e-스쿨 사업'에 선정돼 타슈켄트국립동방대와 한국어교육학 및 한국학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완벽주의' 전영현 등판… 삼전 반도체 수장 교체 배경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