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한미반도체, 470억 규모 자사주 소각 소식에 '강세'

머니투데이
  • 천현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8 14:17
  • 글자크기조절
/사진=임종철
한미반도체 (140,200원 ▼1,100 -0.78%)가 470억 규모의 자사주 소각을 결정했다는 소식에 3%대 강세를 보인다.

18일 오후 2시14분 기준 한미반도체는 전일 대비 5200원(3.82%) 오른 14만1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한미반도체는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이달 26일까지 발행주식의 0.36%에 해당하는 34만5668주를 소각한다고 공시했다. 전날 종가 기준으로 470억원 규모의 자사주 소각이다.

소각 대상 주식은 한미반도체가 지난해 10월17일 300억원 규모 자사주 신탁계약 체결을 통해 취득한 주식 중 일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완벽주의' 전영현 등판… 삼전 반도체 수장 교체 배경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