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KT, '지구의 날' 맞아 3대 AI 전력 절감 기술 공개

머니투데이
  • 이정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21 09:53
  • 글자크기조절
KT
KT (36,600원 ▲250 +0.69%)가 지구의 날을 기념해 21일 △AI(인공지능) TEMS(Temperature of Equipment Management System) △에너지 절감 오케스트레이터 △서버 전력 공급 최적화 솔루션 등 3가지 소비 전력 절감 AI 기술을 공개했다.

AI TEMS는 통신 장비들을 관리하는 통신실의 온도를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기술이다. AI가 장비의 특징과 위치별 온도 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해 통신실 적정 온도를 자동으로 설정하고 냉방 시스템을 최적으로 운영해준다. KT는 이 기술을 4곳의 통신실에 시범 적용해 냉방 시스템 효율을 24% 개선했다고 전했다.


에너지 절감 오케스트레이터는 기지국의 전파 출력을 AI가 자동으로 제어하는 기술이다. 기지국의 트래픽을 분석해 최적의 에너지 효율을 낼 수 있는 전파로 무선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돕는다. 4월부터 일부 5G 기지국에 시범적으로 도입됐다.

서버 전력 공급 최적화 솔루션은 서버의 전력을 절감하는 기술이다. 이 기술은 각종 서버의 CPU(중앙처리장치)의 부하를 자동으로 분석해 최적의 전력을 공급한다.

오택균 KT 네트워크운용본부장(상무)은 "KT는 AICT 기술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에너지 효율성을 제고하고 지구 환경 보호에 기여할 것"이라며 "대한민국 2050 넷 제로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양식품만 있나…한류 열풍에 "또 신고가!" 이 주식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