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5월 아파트 입주, 전월보다 67% 많은 2만2605세대

머니투데이
  • 김평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22 08:47
  • 글자크기조절
권역별 월별 입주물량/자료제공=직
5월 전국 아파트 입주 물량이 4월보다 67% 많은 2만2605세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직방에 따르면 5월 전국 아파트 입주물량은 총 2만2605세대로 전월(1만3561세대)보다 67%(9044세대)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물량 자체는 전년동기(2만3803세대)와 비슷한 수준이지만 지난 달 입주물량이 다소 적어 5월 물량 증가에 대한 체감이 크다.


권역별로는 수도권이 8238세대, 지방이 1만4367세대 입주하며 수도권(36%)보다는 지방 비중(64%)이 높다. 특히 경남 입주물량이 4640세대로 5월 도시별 입주물량 중 두 번째로 많다.

경남 지역 자체로는 2019년 12월(1만858세대)이후 가장 많은 물량이 입주한다. 창원센트럴파크에일린의뜰(1470세대)과 두산위브더제니스양산(1368세대)가 입주하고 진주, 창원 등에서 집들이가 진행될 예정이다. 그 외의 지역은 전남(2305세대), 부산(2221세대), 강원(1516세대), 대구(861세대) 순으로 입주물량이 공급된다.

수도권에서는 총 8238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다. 서울은 입주물량이 없다. 경기 5675세대, 인천 2563세대가 입주한다. 경기는 5월 도시별 물량 중 가장 많은 새 아파트가 입주한다. 오산(1713세대), 양주(1010세대), 안성(705세대), 평택(665세대), 광주(416세대) 등지에서 총 12개 단지가 입주한다. 인천은 힐스테이트송도더스카이, 영종국제도시서한이다음 등 4개 단지가 입주한다.


주춤했던 새아파트 입주가 5월부터 다시 증가하며 6월에는 더 늘어날 전망이다. 6월 전국 입주예정물량은 총 3만990세대로 5월보다 37%(8385세대) 많고 올해 상반기 중 최다물량이다.

특히 수도권 위주로 새 아파트 입주가 활발히 진행될 예정이라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보인다. 더욱이 최근에는 신규분양아파트의 분양가가 높아지자 입주단지의 분양권 거래에 새아파트를 찾는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되는 모습으로 당분간 입주장의 새아파트 관심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보조금' 없지만… 대출·시간·세제 강조한 정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