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P
통합검색

휴비스, '테크텍스틸 2024' 참가…차세대 자동차 소재 시장 공략

머니투데이
  • 안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23 08:29
  • 글자크기조절
테크텍스틸 2024에 참가한 휴비스 부스/사진제공=휴비스
화학 섬유소재 전문기업 휴비스는 26일까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개최되는 산업용 소재 전시회 '테크텍스틸 2024(Techtextil 2024)'에 참가해 글로벌 소재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1986년부터 2년 마다 개최되는 테크텍스틸은 매회 50여 개국 1500여 업체가 참가하고 4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산업용 소재 전시회다. 독일의 바스프, 오스트리아의 렌징, 일본의 도레이 등 세계 유수의 소재 기업과 다수의 국내외 업체가 참가해 신제품 소개, 비즈니스 네트워크 강화, 전문 지식 및 경험 공유 등을 진행한다.


휴비스는 2013년 첫 참가 이후 6번째로 참가하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친환경·고기능 차별화 소재, 슈퍼 섬유, 산업용 소재 등 총 10개의 제품을 선보인다. 특히 '에코에버 엘엠(Ecoever LM)'과 '피폴(P-POL)' 등 신규 자동차용 소재를 선보이며 차세대 자동차 소재 시장 선점에 박차를 가한다.

에코에버 엘엠은 폐플라스틱을 화학적으로 재생한 원료를 사용해 세계 최초로 개발한 '화학 재생 LMF(Low Melting Fiber)' 제품이다. LMF는 낮은 온도에서 녹아 다른 소재를 접착하는 용도로 사용된다. 자동차에서는 대시보드, 헤드라이너, 시트, 도어트림 등 내장재에 널리 사용되고 있다. 피폴은 일반적인 PET 보다 높은 내열성과 형태 안정성을 지닌 제품으로 휠가드, 헤드라이너, 언더바디 등 다양한 자동차 내·외장 부품의 소재로 사용된다.

이 밖에도 휴비스는 생분해 PET 에코엔(Ecoen), 고기능 냉감 섬유 듀라론-쿨(Duraron-Cool), Short-Cut Fiber 제품 미니맥스(MiniMax), 프리미엄 위생재 소재 퓨레버(Purever), 메타아라미드 메타원(Meta One)등 다양한 제품을 테크텍스틸 2024를 통해 소개하고 글로벌 시장 판로 개척에 나선다.


김석현 휴비스 대표는 "기존 고객과의 관계를 더욱 강화하고 신규 고객을 발굴하는 등 휴비스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인 '사자'에 코스피 2760선 회복…2년4개월만에 최고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