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당첨되면 4억 번다…"청약통장 없어도 OK" 세종서 또 나온 '줍줍'

머니투데이
  • 김효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3,476
  • 2024.05.18 06:30
  • 글자크기조절
세종 린스트라우스 투시도. /사진=우미건설
최근 무순위 청약에 25만여명이 몰린 세종시에서 또 '줍줍' 물량이 나온다. 실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국평(전용면적 84㎡)'에 중층(12층) 물량으로, 4억원 가까운 시세차익이 기대된다.

17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세종시 어진동 '세종린스트라우스(행정중심복합도시 1-5생활권 H6블록)'는 전날 전용 84㎡C 1가구에 대한 입주자모집 공고를 냈다.


해당 물량은 무순위 청약으로 모집공고일 기준 국내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이면 청약 통장 가입 여부와 무관하게 신청할 수 있다. 가점이 낮은 젊은 층이나 유주택자도 청약할 수 있다. 세종시는 비규제지역으로 재당첨제한, 전매제한, 거주의무기간 등도 적용되지 않는다.

분양가는 3억8520만원이다. 발코니 확장비와 시스템 에어컨(4대) 설치비를 더하면 4억498만원이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이 단지 전용 84㎡A는 지난 2월 8억원에 손바뀜됐고 무순위 물량과 같은 타입인 전용 84㎡C는 현재 12억원에 매물이 나와 있다.

다만 계약금과 잔금 일정이 빠듯한 점은 감안해야 한다. 당첨될 경우 계약일인 오는 29일 분양가의 20%인 7704만원을 내고 계약일 이후 60일 이내에 잔금 80%(3억816만원)를 내야 한다. 잔금 납부 시 바로 입주가 가능하다.


청약일은 오는 21일, 당첨자 발표는 24일이다. 서류접수는 오는 28일이며 계약은 이튿날인 29일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고분양가가 지속되면서 수년 전 분양가로 진행되는 무순위 청약 경쟁률이 뜨거워지고 있다. 지난달 24일 진행된 '세종 한신더뷰 리저브2(행정중심복합도시 1-5생활권 H5블록)' 전용 84㎡ 1가구 무순위 청약에는 총 24만7718명이 지원했다. 분양가는 3억8500만원으로 해당 단지 최근 실거래가(7억원)보다 3억원 이상 시세차익이 전망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기관·개인 조건 동일하게…"내년 3월까지 공매도 금지 연장"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