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카이스트 동문 창업 모임, 이광형 총장 초청 특강 "동문 협업 강화"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17 18:00
  • 글자크기조절
카이스트 동문들로 구성된 창업생태계 모임 'KOC'가 이광형 카이스트 총장을 초청해 저서 <미래의 기원>관련 북토크를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전날(16일) 서울시 강남구 강남취창업 허브센터에서 열린 이번 북토크는 '벤처창업 대부'로 평가받는 이 총장을 초청해 동문 창업가들이 거시적 시각과 통찰력을 배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기획됐다. 행사에는 70여명의 동문이 참여했다.


이 총장은 "창업은 미래사회에 필요한 도구와 사상을 연결하고 발전시켜 나가는 핵심 수단"이라며 "카이스트와 창업동문간 더욱 긴밀히 협력해 창업생태계를 발전시키고 미래를 만들어 나가자"고 역설했다.

이 총장은 1990년대 KAIST 전산학부 교수 시절 김정주(넥슨), 김영달(아이디스), 신승우(네오위즈), 김준환(올라웍스) 등 국내 벤처 1세대 기업가들을 육성한 것으로 알려져있다. 2021년 총장 취임 후에는 '1연구실 1창업'이라는 실천 전략으로 창업을 희망하는 교수, 학생, 연구원의 사업화를 위한 교내 제도 개선, 투자 유치, 역량 강화 등을 추진해 오고 있다.

아울러 이 총장은 올해 졸업생 창업팀을 지원하는 제도도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카이스트청년창업투자지주에 의한 투자 유치 지원, 카이스트 총동문회 및 KOC 등과 협업해 재학생-교원-동문 간 협업을 강조하고 있다.


권재중 KOC 회장은 "이 총장의 창업 동문 대상 강연을 계기로 학교와 동문 간 더욱 긴밀히 공조하고 재학생 및 교원, 동문 창업팀의 성공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카이스트 창업 동문들이 2019년 11월 설립한 KOC는 올해 4분기 사단법인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 KOC에는 창업가, 벤처캐피탈(VC), 액셀러레이터(AC), 변리사, 회계사 등 분야별 전문가와 창업지원기관 종사자 등 1260여명이 활동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삼성 이어 CJ도? 급식·식자재 부당지원"…공정위 심판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