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단독]김용관 삼성메디슨 대표, 사업지원TF 이동...후임에 유규태

머니투데이
  • 임동욱 기자
  • 유선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836
  • 2024.05.21 12:06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16일 오전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직원들이 오가고 있다. 2024.04.16. [email protected] /사진=조성우
삼성전자 (78,700원 ▲2,200 +2.88%)가 21일 김용관 삼성메디슨 대표이사(삼성전자 의료기기 사업부장(부사장) 겸임)를 삼성전자 사업지원TF 반도체담당으로 재배치하는 원포인트 인사를 단행했다. 이날 인사는 전영현 신임 삼성전자 DS부문장(부회장) 임명과 함께 전격적으로 이뤄졌다.

김 부사장은 과거 삼성 미래전략실 전략1팀에서 반도체 투자 등을 담당했던 인물이다. 업계 관계자는 "삼성메디슨 사장으로 나갔다가 다시 복귀한 것은 반도체 투자 부문을 강화하겠다는 의미로 해석된다"고 말했다.


신임 삼성전자 의료기기사업부장 겸 삼성메디슨 대표에는 유규태 삼성전자 의료기기 전략마케팅팀장 겸 삼성메디슨 전략마케팅팀장 (부사장)이 임명됐다. 신임 유 대표는 1975년생으로, 코넬대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삼성전자 종합기술원을 거쳤다.

한편, 1985년 설립된 삼성메디슨은 지난 2011년 삼성전자가 최대주주가 되면서 삼성그룹 계열사로 편입됐다. 2020년 3월 김용관 대표가 취임했고, 지난해 매출은 5174억원을 기록했다.

삼성메디슨은 최근 글로벌 초음파영상진단기 시장에서 프리미엄, 고급형, 이동형 제품 등 경쟁력 있는 제품을 앞세워 대형 입찰을 수주하는 성과를 보였다. 보수적이고 진입장벽이 높은 의료기기 시장에서 삼성메디슨은 AI(인공지능)기술 기반의 진단보조기능이 탑재된 의료기기를 앞세워 대형병원 및 공공입찰 시장을 공략 중이다. 지난해 10월엔 서울에서 개최된 세계산부인과초음파학회(ISUOG)의 메인 스폰서로 참가했다. 생산 공장은 홍천에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기관·개인 조건 동일하게…"내년 3월까지 공매도 금지 연장"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