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AI로 설문대상 선정해 포인트 지급… SKT '돈버는 설문' 출시

머니투데이
  • 황국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2 09:24
  • 글자크기조절
AI(인공지능)를 기반으로 최적의 설문 대상자를 선정해 적절한 질문을 던지고 설문 대상자는 설문 참여 대가로 포인트를 받아가도록 해 기업-고객 모두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한 솔루션이 출시됐다.

SK텔레콤 (50,900원 ▼200 -0.39%)(이하 SKT)은 22일 AI 기반 설문 서비스 '돈 버는 설문'(가칭)을 정식 론칭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SKT가 자체 제작하는 설문과 외부 의뢰를 통해 진행하는 설문으로 구성된다. 고객은 두 가지 설문 모두 T멤버십 앱 내의 '미션' 탭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정기적으로 업로드 되는 자체 제작 설문은 일상의 다양한 내용을 설문 주제로 담는다. 주로 짧은 문항으로 구성되어 부담 없이 설문에 참여할 수 있으며, 이전에 진행되었던 설문들의 흥미로운 결과도 확인 가능하다.

외부 의뢰 설문은 기업 또는 소상공인 등이 고객의 의견과 반응을 알아보고 싶을 때 별도로 SKT 측에 요청해 설계된다. 특히 설문 자체가 응답에 적합한 타깃 고객에게만 노출돼 설문의 정확도를 높일 수 있다.

고객은 관심 분야의 설문에 참여하고, 설문을 완료하면 T플러스포인트를 지급받는다. 적립한 T플러스포인트는 다양한 T멤버십 제휴처에서 사용 가능하다.


설문 의뢰 기업은 짧은 시간에 정확한 응답을 많이 얻을 수 있다. SKT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행정구역, 라이프스타일 등의 정보를 종합해 설문 대상자를 선정하기 때문이다. 대상자를 타깃팅하는 과정에서는 머신러닝을 활용한 SKT의 AI 기술이 활용된다. 설문 완료 후에는 자동화된 AI 결과 분석 리포트까지 제공하기 때문에, 간편한 시장조사가 가능하다. 추후 SKT 보유 기술을 활용하여 지속적으로 고도화 할 예정이다.

SKT는 "돈 버는 설문을 이용하면 상대적으로 저렴한 비용으로 효율적인 설문이 가능하다"며 "전문 리서치 업체 이용에 부담을 느끼는 벤처기업이나 스타트업 업체에게 특히 유용할 것으로 기대되고 일반 기업과 기관 역시 해당 서비스를 통해 고객의 반응을 쉽게 파악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SKT는 정식 출시에 앞서 지난해 8월부터 파일럿 서비스를 통해 '돈 버는 설문'을 진행한 바 있다. 이 기간 200만건 이상의 설문을 진행하며 설문 진행 속도 개선 및 공유 기능 추가 등 서비스 고도화도 마쳤다.

장홍성 SKT 애드테크(AdTech) CO 담당은 "SKT의 AI,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해 고객들에게 직접적인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를 출시했다"며 "앞으로 SKT의 빅데이터와 고객들의 다양한 의견을 결합해 다양한 방면에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고 누구나 설문을 쉽게 의뢰하고 참여할 수 있는 AI 빅데이터 기반 서비스로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냉동김밥 수출" 호재 터진 사조그룹주...상한가 말아올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