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두달도 안됐는데…농협은행, 총 64억원 규모 배임 2건 또 적발

머니투데이
  • 김도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2 16:39
  • 글자크기조절
NH농협은행에서 총 64억원 규모의 배임 사고 2건이 발생했다. 지난 3월 110억원 규모의 배임 사고가 적발된 지 두 달 만에 다시 비슷한 형태의 사고가 터진 것이다.

농협은행은 공문서 위조 및 업무상 배임에 해당하는 금융 사고를 자체 감사를 통해 적발했다고 22일 공시했다. 금융 사고 금액은 53억4400만원이다. 이 중 실제 은행의 손실금액은 확정되지 않았다. 사고 발생 기간은 2020년 8월 11일부터 지난해 1월 26일까지다.


또 다른 사고는 업무상 배임에 따른 것으로 민원과 제보를 통해 드러났다. 사고 금액은 11억225만원이며 마찬가지로 손실예상금액은 미확정이다. 사고 발생일은 2018년 7월 16일부터 8월 8일까지다.

두 사고 모두 대출의 담보물인 부동산 가치를 부풀리는 방식으로 서류를 조작해 초과 대출을 내준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지난 3월 농협은행에서 드러난 110억원 규모의 배임사고와 같은 방식이다.

이번 사고들은 지난 3월 금융사고 이후 대대적인 내부 감사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추가로 적발된 것으로 전해졌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인사위원회를 거쳐 행위자들을 징계하고 형사고발 조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요즘 이 종목들에 꽂혔다…200% 올랐는데 "더 오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