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파마리서치, 기존 시장 침투율 높이고 신규 국가 잡는다 '실적 주목'-한투

머니투데이
  • 천현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3 07:44
  • 글자크기조절
리쥬란/사진 제공=파마리서치
한국투자증권은 파마리서치 (131,800원 ▼5,900 -4.28%)의 전 사업부가 성장세를 기록하며 매각 이슈에 반응했던 주가가 실적으로도 옮겨가고 있다고 23일 분석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따로 제시하지 않았다.

강시온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리쥬란 제네릭 출시 이후 경쟁 우려 △리쥬란 수출 성장세 △화장품 매출 회복 여부 모두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강 연구원은 "지난해 4분기 기점으로 다수의 제네릭 제품이 출시됐음에도 국내 리쥬란 매출에 대한 영향력은 제한적"이라며 "기타 스킨부스터 제조사들의 매출 성장세를 고려했을 때, 제품 간 경쟁 심화보다는 스킨부스터 시장 확대에 따른 수혜에 집중할 구간"이라고 조언했다.

리쥬란 수출 성장세에 대해서도 "스킨부스터가 초기 개척 단계에 있는 신규 시장인 만큼 급격한 성장보다는 서서히 점유율을 높이는 방향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높다"며 "올해 3분기에도 대만과 멕시코 진출을 앞두고 있어 신규 진출국 확대를 바탕으로 점진적 성장을 이어갈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어 "화장품 수출의 90% 이상을 차지하는 중국에서 회복세를 나타낸 점도 긍정적"이라며 화장품 매출도 전반적으로 회복세를 나타내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최근 파마리서치의 주가는 실적보다 매각 관련 뉴스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모습을 보였는데 올해 1분기 전 사업부가 탄탄한 성장세를 기록하며 다시 실적에 대한 관심도가 커지고 있다"며 "기존 시장 내에서 침투율을 높이고 신규 진출 국가를 확대하며 성장 모멘텀(상승 동력)을 이어갈 전망"이라고 봤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최고금리 인하 '역풍'…"불법 사금융 이자부담 24.4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