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영상]'43초만에' 에르메스 가방 24억 쓸어담은 2인조 강도

머니투데이
  • 김지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3 08:26
  • 글자크기조절
/사진=인디펜던트 영상 갈무리
/사진=인디펜던트 영상 갈무리
미국에서 복면을 쓴 2인조 강도가 1분도 안 되는 시간에 20억원대 명품 가방을 훔치는 장면이 공개됐다.

23일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에 따르면 지난 3월22일 새벽 2시45분, 미국 플로리다 마이애미 사우스비치에 위치한 5성급 세타이 호텔 내 명품 매장에 2인조 복면강도가 나타났다.


이들은 커다란 쓰레기통을 들고와 개당 2만~3만5000달러(약 2700만~4800만원)짜리 에르메스 핸드백 60여개를 비롯해 값나갈 법한 소품들을 쓰레기통에 쓸어 담았다. 이들이 훔친 명품 가격은 모두 180만달러(약 24억원)어치가 넘는다.

물건들을 훔치는 데 걸린 시간은 단 43초였다. 도둑질이 끝나자 이들은 각각 다른 차를 타고 도주했다.

매장으로부터 신고받고 출동한 경찰은 2대 차량 중 한 대 번호판을 추적한 끝에 소유주 에두아르도 트라비소 가르시아를 검거, 자백을 받아냈다. 경찰은 그러나 나머지 한 명을 검거하지 못한 채 몇 달째 추적 중이다.
[영상]'43초만에' 에르메스 가방 24억 쓸어담은 2인조 강도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애 데리고 장 보기 힘든데"…쿠팡 '로켓' 멈출라 엄마들 '걱정'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