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민희진 저격→악플 테러…아일릿 원희, 결국 병원행 "컨디션 난조"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3 20:11
  • 글자크기조절
그룹 아일릿 멤버 원희가 라이브 방송 도중 악성 댓글을 신고하는 듯한 행동을 보였다. /사진=엑스(구 트위터)
그룹 아일릿 멤버 원희 /사진=머니투데이 DB
그룹 아일릿 멤버 원희가 컨디션 난조로 축제 행사에 불참한다.

소속사 빌리프랩 측은 23일 아일릿 공식 채널을 통해 "원희는 금일 컨디션 난조로 병원 진료를 받았다. 의료진 소견에 따라 오늘 예정된 한남대학교 축제에는 불참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에 두고 스케줄을 운영할 계획"이라며 "원희가 건강한 모습으로 팬 여러분을 만날 수 있도록 아티스트 컨디션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원희가 속한 아일릿은 지난 3월 25일 데뷔했다. 아일릿은 데뷔곡 '마그네틱'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나, 뉴진스 소속사 어도어 민희진 대표가 아일릿이 뉴진스를 카피했다고 주장하면서 논란이 일었다.

그룹 아일릿 멤버 원희가 라이브 방송 도중 악성 댓글을 신고하는 듯한 행동을 보였다. /사진=엑스(구 트위터)
그룹 아일릿 멤버 원희가 라이브 방송 도중 악성 댓글을 신고하는 듯한 행동을 보였다. /사진=엑스(구 트위터)

이후 원희를 비롯한 아일릿 멤버들은 악성 댓글(악플)에 시달렸고, 특히 원희는 라이브 방송 중 직접 악성 댓글을 신고하는 듯한 모습이 포착돼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결국 빌리프랩 측은 지난 22일 "당사는 금일, 당사와 소속 아티스트를 상대로 일방적 허위 사실을 주장하며 피해를 끼치고 있는 민희진 대표에 대해 업무방해와 명예훼손 혐의의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최고금리 인하 '역풍'…"불법 사금융 이자부담 24.4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