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한일 재무당국 직원 교류프로그램…日공항 세관·조폐국 등 방문

머니투데이
  • 박광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706
  • 2024.05.24 19:00
  • 글자크기조절
정부세종청사 중앙동 기획재정부/사진제공=뉴스1
기획재정부와 일본 재무성이 지난 22일부터 3일간 일본 도쿄와 오사카 등에서 직원 교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해 6월 열린 제8차 한일 재무장관회의에서 합의한 양국 협력 사항 중 하나로 추진됐다.


올해 행사는 일본 재무성 주최 아래 두 기관 실무자 17명이 참석했다. 기재부에서 예산·세제·정책·국제·재정 담당자 등 8명, 일본 재무성에서 기조·예산·세제·관세·국제·국고 담당자 등 9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먼저 일본 재무성을 방문해 예산·세제 등 업무 현황을 듣고 두나라 재정당국간 협력 사항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또 오사카 간사이공항 세관과 조폐국(Mint)을 방문해 세관 검사구역과 주화 제조시설 등도 견학했다.

아울러 계측기기 제조기업인 호리바제작소 본사를 방문해 국내기업과의 협력 현황과 기업문화 개선을 위한 노력 등도 살펴봤다. 1945년 창업한 이 회사는 교토에 위치해 있으며 차량용 배기가스, 수질·대기, 반도체 등 다분야 분석·계측기기를 제작하고 있다.


다음 한일 재무당국 직원 교류 프로그램은 한국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절반이나 남아 생산라인 세웠다…재고 쌓인 전기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