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남자 양궁, 월드컵 단체전 독일 꺾고 금메달... 여자는 중국에 져 은메달

스타뉴스
  • 박재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6 12:27
  • 글자크기조절
남자 양궁, 월드컵 단체전 독일 꺾고 금메달... 여자는 중국에 져 은메달
한국 양궁 남자 대표팀이 독일을 가볍게 제압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반면 한국 여자 대표팀은 중국에 밀려 2연속 준우승을 거뒀다.

김우진(청주시청), 김제덕(예천군청), 이우석(코오롱)으로 구성된 한국 남자 양궁 대표팀은 26일 경북 예천의 진호국제양궁장에서 열린 '2024 현대 양궁 월드컵 2차 대회' 리커브 남자 단체전 결승에서 독일을 5-1(57-55 56-53 56-56)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달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월드컵 1차 대회에서 은메달을 땄던 남자 대표팀은 2024 파리 올림픽을 앞두고 좋은 분위기를 이어갔다.

임시현(한국체대), 전훈영(인천시청), 남수현(순천시청)의 여자 양궁 대표팀은 리커브 여자 단체전 결승에서 중국에 슛오프 접전 끝에 4-5(54-54 55-55 56-54 52-56)로 아깝게 패했다.

특히 슛오프에서 29-29로 같았지만 중국의 화실이 과녁의 중심에 더 가까워 금메달을 내줬다. 한국 여자 양궁은 1차 대회에 이어 2연속 중국에 우승을 내주며 아쉬움을 삼켰다.


남자 양궁, 월드컵 단체전 독일 꺾고 금메달... 여자는 중국에 져 은메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냉동김밥 수출" 호재 터진 사조그룹주...상한가 말아올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