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로봇 기술로 수산세포 배양식품 대량생산 앞당기는 풀무원

머니투데이
  • 김성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6 13:14
  • 글자크기조절

글로벌 로봇기업과 사업화 맞손

강상구 풀무원기술원 식품안전실장(왼쪽)과 크레이그 맥도넬 로봇사업부 인더스트리 총괄 대표(가운데), ABB 코리아 로보틱스의 송태준 부사장(오른쪽)./사진제공=풀무원.
풀무원이 글로벌 기업 ABB 로보틱스와 '세포배양식품 AI 로보틱스 연구개발' 업무협약을 맺었다. 양사는 미래 먹거리인 수산세포 배양식품을 사업화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풀무원은 일찍이 수산세포 배양식품 연구를 추진해왔다. 배양식품을 만드려면 살아있는 어류에서 세포를 분리해 배양해야 한다.


풀무원은 ABB의 로봇기술로 세포 배양 과정을 자동화하고 향후에는 대량 생산 체계도 구축할 수 있다고 기대한다. 구상대로 된다면 전세계에서 처음으로 식품용 세포배양에 로봇 기술을 적용한 사례가 된다.

김상구 풀무원기술원 식품안전실장은 "풀무원의 수산세포배양 원천 기술에 로봇 기술을 접목해 기술경쟁력을 높이고 연구·개발에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수산세포배양식품 대량 생산 체계를 구축해 획기적인 기술 혁신을 이끌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의사 집단 조폭같은 행동"…참다 참다 폭발한 환자들 '거리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