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김호중은 권상우 때문"…누리꾼이 소환한 14년 전 사고 내용은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33,411
  • 2024.05.27 19:12
  • 글자크기조절
/사진=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 캡처
음주 뺑소니 교통사고 혐의를 받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지난 24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마친 뒤 법원을 나서고 있다. /2024.05.24. /사진=뉴시스
음주 뺑소니 등 혐의를 받아 구속된 가수 김호중 사건과 관련, 누리꾼들이 14년 전 배우 권상우의 교통사고 사례를 떠올리며 "안 좋은 선례가 있었기 때문"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지난 26일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김호중은 권상우 때문임'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이 글을 쓴 누리꾼 A씨는 "과거 권상우 때 약식으로 넘긴 사례가 있다"며 "(김호중) 소속사 사장이 똑같은 방법으로 머리 쓰려다가 망한 듯"이라고 했다.


이어 A씨는 2010년 6월 권상우가 냈던 뺑소니 교통사고의 개요와 전개 상황이 글로 정리된 이미지 파일도 첨부했다. A씨는 "창의적인 방법이었지"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당시 권상우는 새벽 시간에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서 차를 몰다가 도로의 중앙선을 넘어 불법 좌회전을 했다. 현장에서 이를 목격한 경찰은 추격을 시작했고, 당황한 권상우는 인근 아파트로 도주하는 과정에서 주차된 차량과 접촉 사고를 냈다.

/사진=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 캡처
/사진=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 캡처

그럼에도 권상우는 운전을 계속했고, 자신을 뒤쫓던 경찰차와 2차 사고까지 냈다. 이어 권상우는 한 웨딩홀 시설물과 충돌한 뒤, 차를 버리고 도보를 이용해 현장에서 달아났다.


이후 권상우의 매니저는 경찰에 "내가 운전했다"며 허위 자수했다. 경찰의 끈질긴 추궁 끝에 매니저는 권상우의 운전 사실을 털어놨다. 경찰은 음주운전을 의심해 권상우에게 출석을 요구했지만, 권상우는 지방에 내려와 있다며 경찰 출석을 이틀 뒤로 미뤘다.

수사기관은 끝내 권상우의 음주 사실을 입증하지 못했고, 2010년 7월 서울중앙지검은 권상우를 도로교통법상 사고 후 미조치 혐의로 벌금 500만원에 약식 기소했다.

A씨 등 누리꾼은 김호중 사건과 권상우 사건이 △교통사고를 낸 뒤 매니저를 허위 자수시킨 점 △하루 이상의 시간이 흐른 뒤 경찰에 출석한 점 등의 공통점이 있는 부분에 주목한 셈이다.

김호중은 지난 24일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신영희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증거 인멸 우려가 있다"며 김호중과 그의 소속사 관계자 등에게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삼성 이어 CJ도? 급식·식자재 부당지원"…공정위 심판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