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시언 "100만원 기부했다고 욕 먹어…지금도 '백시언'이라고"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30 05:45
  • 글자크기조절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시언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시언이 100만원을 기부했다가 악성 댓글(악플)에 휩싸였던 일화를 언급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예능 '라디오스타'('라스')는 '연기꾼들의 전쟁'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송승헌, 이시언, 오연서, 장규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시언은 재해 구호협회에 유세윤이 100만원을 기부한 인증샷을 보고 감명받아 자신도 100만원을 기부한 후 인증샷을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게재했다고 밝혔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이어 "그런데 왜 100만원만 냈냐고 논란이 됐다. 유세윤도 100만원만 보냈는데 왜 나한테만 그러나 싶었다. 그런데 다시 보니까 (유세윤은) 1000만원을 기부했더라"고 떠올렸다.

이어 "제가 잘못 본 건 맞지만, 100만원을 기부했다고 욕먹을 건 아닌 것 같다"고 억울함을 토로했다.


실제로 당시 이시언의 SNS에는 "적은 금액 기부하고 생색낸다" 등 악플이 이어졌다. 이후 이시언은 한 예능에 출연해 "(기부 사건으로) 힘들었다. 좀 더 낼 걸"이라며 심경을 토로한 바 있다.

이에 김구라는 "그래도 100만원 낸 것도 대단하다고 분위기가 바뀌지 않았냐"고 위로했다. 이시언은 "(그럼에도) 지금도 몇 분은 댓글에서 '백시언'이라고 하더라"고 씁쓸해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브로드컴 효과 '8만전자' 복귀… 쉬어가는 SK하이닉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