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7대0 완패에도 싱가포르 축구 팬들 "손흥민 너무 겸손"…왜?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0,252
  • 2024.06.09 07:31
  • 글자크기조절
지난 6일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5차전 상대인 싱가로프를 7대 0의로 완파한 뒤 가진 인터뷰에서 손흥민이 싱가포르 대표팀을 격려했다. /사진=SNS 갈무리
손흥민이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5차전 한국과 싱가포르의 맞대결에서 승리한 뒤 진행된 인터뷰에서 싱가포르 대표팀을 격려해 화제다.

9일 싱가포르 매체 투데이에 따르면 지난 7일 한 스포츠 기자 틱톡 계정에는 경기 직후 한국축구 국가대표팀 주장 손흥민과 진행된 인터뷰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인터뷰에서 손흥민은 "정말 힘든 경기였다. 우리가 더 냉정하게 경기했고 기회를 잘 잡았다"고 밝혔다.

이어 싱가포르 대표팀을 향해 "아시아 축구는 그동안 크게 발전했다. 싱가포르도 지난 2년 동안 발전했다고 생각한다"며 "다만 기대가 너무 큰 경우도 있게 마련이다. 축구는 하루 만에 바뀌지 않는다. 인내심을 가져야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희생하고 시간을 투자해 노력하면 반드시 싱가포르도 해결책을 찾을 수 있을 거라고 확신한다"며 "싱가포르에 밝은 미래가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싱가포르 관중에게 "크게 환영해 준 싱가포르 팬들에게 감사하다. 이렇게 훌륭한 경기장에서 훌륭한 팬들 앞에서 경기하는 것이 즐거웠다"고 인사를 전했다.

해당 영상은 조회수 400만여회, 좋아요 31만여회, 댓글도 1100여개 이상 달리며 화제가 되고 있다.

영상을 본 현지 누리꾼들은 "너무 예의 바르다"고 입을 모았다. 이들은 "7:0으로 이겼는데 힘든 경기였다니 손흥민 당신은 정말 겸손하다", "진정한 신사다", "정말 멋지다", "친절한 말 고맙다" 등 반응을 보였다.

김도훈 감독이 임시로 지휘봉을 잡은 한국(FIFA랭킹 23위)은 지난 6일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북중미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5차전 원정경기에서 싱가포르를 7대 0으로 완파했다.

C조에서 4승 1무(승점 13)가 된 한국은 오는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중국과의 6차전 결과와 상관없이 조 1위를 확정,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3차 예선 진출에 성공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꽉 막혔던 용인~수서, 14분만에…'구성역' 개통 들썩, 집값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