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247.88 769.78 1123.10
보합 0.83 보합 2.52 ▼1.8
+0.04% -0.33% -0.16%
MT 핫이슈 배너 MT 금융페스티벌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30년 인사달인의 조언 "직장인 사춘기 겪지않는 비법은.."

[피플]이강은 한국GM 인사지원팀장 '30년 차가 3년 차에게' 발간..."3년차가 직장생활 판가름"

머니투데이 장시복 기자 |입력 : 2018.01.24 05:48
폰트크기
기사공유
이강은 한국GM 인사지원팀장/사진제공=한국GM
이강은 한국GM 인사지원팀장/사진제공=한국GM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한번쯤 겪는 사춘기. 방황하며 시간을 낭비하기보단 자신을 돌아보며 먼 길을 가기 위해 명확한 커리어 플랜을 짜야 합니다."

30년 경력의 '인사(人事) 달인'이 인생 후배들을 위해 보약 같은 조언이 담긴 책을 발간해 눈길을 끈다. 주인공은 '30년 차가 3년 차에게'의 저자 이강은 한국GM 인사지원팀장(51)이다.

이 팀장은 1985년 옛 대우자동차(현 한국GM)에 고졸 사원으로 입사한 뒤 회사를 다니며 '주경야독'해 학·석사 학위까지 취득한 노력파 직장인이다.

한국GM의 인사(HRM) 업무를 맡고 있는 그는 왕성한 대외 활동도 펼쳐오고 있다.

지난 8년간 외부 인사담당자들과 모임을 갖고 스터디에도 참여하며 멘토로서 직장 생활에 고민이 많은 사회 초년생들에게 노하우를 전수해왔다. 일종의 재능기부다.

"젊은 직장인들이 겪는 시행 착오 사례들을 지켜보며 함께 고민해 온 해법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봐야겠다는 일념으로 일과 후 시간을 쪼개 원고지에 글을 쓰기 시작했습니다."

왜 굳이 '3년차'에 초점을 맞춘 것일까. "직장 생활 전체를 놓고 보면 입사 3년 차는 아주 짧은 기간이에요. 그런데 이 시기를 어떻게 보내느냐에 따라서 인생의 방향성이 매우 달라지기 때문이죠."

직장 생활의 모든 것이 3년차 때 결정될 수 있다는 게 그의 경험에서 나온 생각이다.

특히 이 팀장 자신도 3년차 시절(1985년) 회사 인사시스템을 처음 구축하면서 1년의 절반 이상을 집에 제대로 들어가지 못하며 고민하고 이를 극복했던 경험이 나중에 큰 자산이 됐다고 한다.

"많은 직장인들이 3년 차 때 생기를 잃고 슬럼프에 빠져 열의를 잃고 헤매거나 이직을 택하는 게 현실이죠. 누구나 겪은 성장통임을 이해하고 단기가 아닌 장기적인 관점에서 자신의 인생과 직장생활을 설계해야 합니다."

특히 사회생활은 일보다 관계에서 힘들 수 있는데, 이런 부분에서 얘기를 나눌 수 있는 창구역할을 하고 싶다는 게 그의 소망이다.

이 팀장의 책에는 △매년 자신의 이력서를 수정하라 △모르는 것은 묻고, 원하는 것은 요청하라 △퇴근 후 딴짓을 많이 하라 △돈이 아니라 사람을 추구하라 △다양하고 넓은 네트워크를 만들어라 △평생 가는 관계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라 △모든 상사에게는 반드시 배울 점이 있다 등의 구체적인 실전 팁들이 담겨있다.

"이 책을 통해 제가 겪었던 직장인 사춘기를 부디 후배들이 겪지 않았으면 하는 게 제 작은 바람입니다." 이 팀장은 작은 소망이다.

장시복
장시복 sibokism@mt.co.kr

머니투데이 산업1부 자동차물류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