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62.11 659.67 1129.60
보합 8.98 보합 2.23 ▼1.7
-0.43% -0.34% -0.15%
메디슈머 배너 (7/6~)대한민국법무대상 (12/03~)
블록체인 가상화폐

靑 비서·안보실 상반기 업무추진비 '23억' 어디에 썼나?

올해 예산중 37.7% 집행…정책조정·현안 간담회비 12억 '최다'

뉴스1 제공 |입력 : 2015.08.01 11:15
폰트크기
기사공유
(서울=뉴스1) 장용석 기자 =
청와대 전경. 2015.6.10/뉴스1 © News1 양동욱 기자
청와대 전경. 2015.6.10/뉴스1 © News1 양동욱 기자

청와대 내 대통령비서실과 국가안보실이 올해 상반기 업무추진비로 23억여원을 집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1일 청와대가의 '2015년도 상반기 대통령비서실 및 국가안보실 업무추진비 집행내역'을 보면, 청와대 내 '3실(室)' 가운데 대통령경호실을 제외한 비서실과 안보실은 올 1~6월 업무추진비로 총 23억45만원을 썼다.

이는 비서실과 안보실에 배정된 올해 업무추진비 예산 61억356만원의 37.7%에 해당한다.

비서실과 안보실의 상반기 업무추진비 내역을 유형별로 살펴보면, '정책조정 및 현안 관련 간담회비'가 12억1020만원(52.6%, 6867회)으로 지난 2013, 14년과 마찬가지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여기엔 '전문가 자문·간담회비'와 '관계기관·단체 정책 협의비', '기타 민심청취 경비' 등이 포함된다.

청와대는 올 상반기 중 '전문가 자문·간담회비'로 국정운영·정책조정 관련 전문가 자문, 창조경제 핵심성과 창출 관련 간담회 등 513회에 걸쳐 1억543억원을 쓴 것으로 나타났다.

또 '관계기관·단체 정책 협의비'로는 경제혁신 3개년 계획 이행 관련 업무 회의, 규제개혁 추진 관련 회의 등 4439회에 걸쳐 7억5818만원을 썼다.

'기타 민심청취 경비'로는 공공기관 정상화 추진 관련 언론 의견청취, 가뭄 관련 의견청취 등 1915회에 걸쳐 3억4660만원이 집행됐다.

이밖에 청와대는 올 상반기에 '각계각층 경조화비 및 기념품비'로 6억8626만원(29.8%, 제96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기념식·제96주년 3·1절 기념식 등 75회), '내외빈 주요인사 초청행사비'로 3억2474만원(14.2%, 농축수산단체장 초청 오찬·고용창출 우수기업인 격려 오찬 등 48회)을 썼다고 밝혔다.

비서실 및 안보실의 '부서운영 지원 등 기타경비'로는 7925만원(3.4%, 각종 회의준비 및 내방객용 음료수 구입 등 704회)이 쓰였다.

이에 따라 현 정부 출범 이후 올 상반기까지 비서실과 안보실에서 쓴 업무추진비는 2013년 33억7357만원(2월25일 이후), 2014년 48억1646만원을 포함해 총 104억9048만원으로 집계됐다.

한편 청와대는 '공공기관의 정보공개에 관한 법률'에 따라 연 2회 인터넷 홈페이지(www.president.go.kr)를 통해 대통령비서실과 국가안보실의 상하반기 업무추진비 집행 내역을 공개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