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76.24 840.23 1104.80
▼27.8 ▼25.99 ▲7.1
-1.16% -3.00% +0.65%
KB설문조사 (~6.18) 2018 전국동시지방선거
블록체인 가상화폐

조양호 회장 父子, 대한항공 대표해 평창올림픽 성화봉송 나서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과 광화문 세종대로 구간 달려..임직원 20명도 동참

머니투데이 장시복 기자 |입력 : 2018.01.14 11:16
폰트크기
기사공유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성화봉송 서울 첫째 날인 13일 오후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행사에서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으로부터 성화를 전달받고 있다. 성화를 전달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왼쪽)과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 (오른쪽)/사진제공=대한항공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성화봉송 서울 첫째 날인 13일 오후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행사에서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으로부터 성화를 전달받고 있다. 성화를 전달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왼쪽)과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 (오른쪽)/사진제공=대한항공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성화 봉송 릴레이에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과 조원태 대한항공 (30,650원 상승1350 -4.2%) 사장 부자(父子)도 봉송 주자로 나섰다.

14일 대한항공에 따르면 성화의 서울 입성 첫 날인 전날 서울 광화문 세종대로 구간 봉송 주자로 조 회장 부자가 참여했다. 국내 성화 봉송에서 재계 부자가 주자로 나선 것은 처음이다.

대한항공 운항승무원·정비사 등 임직원 20명도 봉송 지원 주자로 함께 뛰었다.

대한항공 성화 특별 전세기가 그리스 아테네를 출발해 지난해 11월1일 인천공항에 도착한 이후 성화는 전국을 돌며 성공적인 올림픽 개최에 대한 기대감을 고취시키고 있다.

조 회장은 평창 동계올림픽과 인연이 깊다. 2009년 9월부터 평창동계올림픽 유치위원장으로 활동하며 2011년 7월 올림픽 유치에 성공했다.

또 2014년 7월 조직위원장으로 취임하여 2년 동안 경기장 신설, 스폰서십 확보 등 준비 사항을 차질 없이 성사했다.

한진그룹도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에 대한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2015년 3월 대한항공이 IOC(국제올림픽위원회)와 평창동계올림픽 후원 협약을 맺고 국내 후원사 중 최고 등급인 공식파트너로서 항공권 등 현물을 지속 후원하고 있다.

아울러 조직위원회에 대한항공을 비롯한 한진그룹의 우수 인력 45명을 파견 중이다.

국제업무·마케팅·전산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인 직원들이 동계 올림픽이 마무리되는 순간까지 주요 업무를 수행하며 올림픽 현장을 지킬 예정이다.

한편 인천국제공항에 전용여객터미널로 사용하게 될 제2터미널도 오는 18일 개장을 앞두고 올림픽 선수단과 관계자, 관람객을 맞을 준비를 하고 있다.

장시복
장시복 sibokism@mt.co.kr

머니투데이 산업1부 자동차물류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