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63.91 840.17 1105.10
보합 23.8 보합 24.78 ▼4
+1.02% +3.04% -0.36%
2018 전국동시지방선거
블록체인 가상화폐

50년 시한부, 연구에 바친 천재 물리학자 '스티븐 호킹'

머니투데이 한지연 기자 |입력 : 2018.03.14 14:38
폰트크기
기사공유
스티븐 호킹/AFPBBNews=뉴스1
스티븐 호킹/AFPBBNews=뉴스1

천재 물리학자 스티븐 호킹(Stepehn Hawking)이 14일(현지시간) 세상을 떠났다. 향년 76세.

이날 블룸보그, 가디언 등 외신에 따르면 스티븐 호킹의 가족 대변인은 "스티븐 호킹이 이날 오전 영국 케임브리지에 있는 자택에서 생을 마감했다"고 발표했다. 호킹의 자녀인 루시, 로버트, 팀은 "우리는 사랑하는 아버지가 돌아가신 것에 크게 슬퍼한다"며 "그는 위대한 과학자이자 비범한 인물이었고 그의 업적과 유산은 오래도록 남을 것"이라고 전했다.

1942년 영국에서 태어난 호킹은 뉴턴과 아인슈타인의 계보를 잇는 저명한 물리학자로 여겨진다. 그는 우주론과 양자 중력 연구에 크게 기여했다.

호킹은 옥스퍼드대학교를 졸업한 1963년 21세의 나이로 근위축성측삭경화증(ALS, 루게릭병)진단을 받았다. 의료진은 호킹박사에게 시한부를 선고하며 그가 얼마 살지 못할 것이라 예상했다. 하지만 그는 ALS 진단 이후 손가락 두 개를 제외하곤 몸을 움직일 수 없는 상황에서도 50년이 넘는 세월동안 굴하지 않고 연구에 몰두했다.

호킹박사는 1975년 모든 것을 빨아들이는 블랙홀이 입자를 방출하다가 증발해 사라질 수 있다는 '호킹 복사' 이론을 발표했다. 이후 그는 1979년부터 2009년까지 케임브리지대에서 수학 석좌교수를 역임했다. 아이작 뉴턴도 케임브리지대 석좌교수 자리를 거쳐간 바 있다.

호킹이 1988년 발간한 대중 과학서 '시간의 역사'는 전 세계적으로 1000만권 이상 판매되며 세계적인 베스트셀러로 등극했다. 이후 '호두껍질 속의 우주', '위대한 설계' 등의 저서를 남겼다.

한편 2014년에는 그의 전기 영화인 '사랑에 대한 모든 것'이 만들어지기도 했다. 이 영화에서 스티븐 호킹을 연기한 에디 레드메인은 이듬해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