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08.46 826.91 1121.10
▼0.52 ▼4.94 ▼2.1
09/19 16:00 코스피 기준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이재명 "나도 '드루킹'에 당했다…과대망상 범죄자의 보복"

[the300]"청탁 안 들어줘 보복했다는 김경수 의원 해명에 공감"

머니투데이 이재원 기자 |입력 : 2018.04.15 09:59|조회 : 14891
폰트크기
기사공유
이재명 "나도 '드루킹'에 당했다…과대망상 범죄자의 보복"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가 자신 역시 댓글조작 의혹에 연루된 민주당원 '드루킹'으로부터 음해공작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15일 오전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청탁을 안 들어줘 보복한 것 같다'는 김경수 의원의 말에 전적으로 동의한다"며 이같은 사실을 알렸다.

'드루킹'은 인터넷 댓글 여론조작을 시도하다 적발된 3명 가운데 하나의 온라인상 닉네임이다. 민주당원으로 알려졌다. 일부 언론에서는 드루킹이 김경수 의원과 연관돼 있는 것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김 의원은 전날 기자회견에서 "자발적으로 돕겠다고 하더니 뒤늦게 무리한 대가를 요구했다"며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자 반감을 품고 악의적으로 정부를 비난한 것이 사태의 본질"이라고 해명했다.

이 예비후보도 "나도 작년 이 사람으로부터 '동교동계 세작'이라는 음해공격을 받았다"며 "그의 큰 영향력 때문에 나는 졸지에 '동교동 즉 분당한 구민주계 정치세력이 내분을 목적으로 더불어민주당에 심어둔 간첩'이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흑색선전 행위를 고발했지만 지금까지 수사결과를 듣지 못했다"며 "선거법 공소시효 만료를 이유로 종결처리한 것으로 생각하고 잊고 있던 중"이라고 덧붙였다.

이 예비후보는 "친노친문이라는 이들의 정부비판 댓글조작에 모두 의아하게 생각한다"며 "그러나 그것은 이들이 문제의 ‘정부비판’ 댓글만 달았다고 보기 때문에 생긴 착시일 뿐"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들은 댓글조작과 허위글에 기초한 정치적 영향력을 과신하고, 자신이 선택한 정치인(정치집단)을 위해 옹호용 또는 상대방 공격용 댓글조작이나 날조글을 써왔다"며 "선호 또는 거래하는 정치인(정치세력)을 위해 옹호댓글을 조작하거나 그 상대방을 음해하는 비방댓글을 무수히 조작해 왔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 예비후보는 "송파을 재보선을 둘러싼 최근의 댓글공방에도 이들이 개입했을 가능성이 높다"고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그는 "이번 댓글조작은 '조작과 허위로 정부조차 좌지우지할 수 있다'고 믿는 과대망상 범죄자가 김 의원과 정부를 겁박해 이익을 얻으려다 실패한 것"이라며 "보복과 실력과시를 위해 평소 하던대로 댓글조작을 한 개인적일탈일 뿐"이라고 규정했다.

마지막으로 "민주당 당적을 가진 과대망상 범죄자의 개인적 범행 책임"이라며 "피해자인 민주당이나 김 의원에게 덮어씌우려는 시도를 즉시 중단하라"고 성토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1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lsy4972  | 2018.04.15 11:33

그렇군요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