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머니투데이

신작 출시 지연 아쉬운 컴투스, 성공 전망 입증이 관건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신작 출시 지연 아쉬운 컴투스, 성공 전망 입증이 관건

머니투데이
  • 이태성 기자
  • 2018.11.08 15:4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스카이랜더스 예정보다 반년 늦어져…증권업계 목표가 일제히 하향

image
컴투스 (119,800원 상승3100 -2.5%)가 신작게임 발표 일정을 다시 한 번 늦췄다. 보다 확실한 성공을 위한 지연이라지만 시장에서는 컴투스 투자 신뢰와 구조적인 문제를 우려하는 목소리가 나온다.

8일 코스닥시장에서 컴투스는 2700원(2.21%) 오른 12만5000원으로 마감했다. 전날 12% 가까이 급락했다가 이날 외국인과 기관의 매수세 유입에 소폭 반등했다.

컴투스는 올해 초부터 '스카이랜더스 모바일'로 투자자들의 관심이 뜨거웠던 종목이다. 스카이랜더스 모바일은 2011년 액티비전에서 출시한 게임으로 실제 캐릭터 피규어 완구를 리더기로 인식한 뒤 즐기는 게임이다. 지금까지 누적 35억 달러 이상의 매출과 3억개 이상의 완구 판매를 기록한 인기작이기 때문에 투자자들의 기대는 컸다.

스카이랜더스의 지식재산권(IP) 계약을 회사가 공개한 시점은 지난해 2월이다. 그때부터 투자자들은 스카이랜더스 모바일의 런칭을 기다려왔으나 신작 공개는 차일피일 미뤄졌다.

올해 초에는 7~8월 공개를 예상했다가 10월로 밀렸고 전날 회사는 3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을 통해 신작 모바일게임 ‘스카이랜더스 링오브히어로즈’를 내달 중순 캐나다와 호주 시장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글로벌 공개는 내년 1월이다.

당초 예상보다 반년 가까이 늦어진 신작공개 일정에 투자자들의 실망은 전날 주가를 끌어내리는 요인이 됐다. 신작 기대감이 희석되며 불확실성이 확대됐고 시장이 컴투스의 구조적인 문제로 받아들이며 낙폭이 커졌다는 것이 증권업계 분석이다.

회사는 이에 대해 'IP 원작사인 액티비전에서 스카이랜더스 콘솔 게임이 출시되고 블랙프라이데이~연말까지 대규모 프로모션이 예상되기 때문에 동시 출시는 불리하다'는 판단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시장에서도 회사측 설명을 어느 정도 받아들이는 모양새다. 안재민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출시 지연이 아쉬운 상황이지만, 스카이랜더스 출시 이후 성공 가능성에 대한 가정에 변화가 없고, 2019년 실적 성장에 대한 전망에도 여전히 변화가 없다"고 밝혔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컴투스의 잦은 신작 런칭 일정 지연에 우려를 내비쳤다. 이민아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7월~9월에서 10월 중, 11월 중순, 12월 중순으로 출시가 지속적으로 지연된 것은 분명한 리스크 요인"이라며 "차기 기대작으로 손꼽혔던 서머너즈워 MMORPG(대규모 다중 사용자 온라인 롤 플레잉 게임)도 출시가 지연됐다"고 지적했다.

이어 "컴투스의 연간 신작 출시 개수는 2014년 13종에서 2015년 5종, 2016년 3종, 2017년 4종, 올해 1종으로 감소했다"며 "컴투스가 보유한 개발자 풀(600~700명 추정)을 고려하면 심각한 수준"이라고 강조했다.

증권업계는 전날 컴투스에 대한 목표주가를 일제히 하향했다. 스카이랜더스와 서머너즈워 MMORPG의 매출 반영시점이 늦어져 목표가를 낮췄다는 것이 증권사 설명이나 그만큼 기대감이 낮아졌다는 뜻으로도 해석된다.

오동환 삼성증권 연구원은 "신작 출시를 한달여 앞두고 위험 대비 수익률을 생각하고 투자해야 할 때라고 판단된다"고 조언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2/1~)
SFIS 2019 (2/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