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박하선 "최철호 폭행女? NO!"

머니투데이
  • 김겨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1,119
  • 2010.07.10 16: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동이' 女배우들 미니홈피등 통해 일제히 해명

박하선 "최철호 폭행女? NO!"
최철호ⓒ임성균기자
최철호ⓒ임성균기자


MBC '동이'에 출연 중인 최철호가 여자를 폭행했다는 사실이 파장을 불러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동이'의 여자 출연진들이 "폭행당한 사람이 아니다"라며 일제히 해명에 나서고 있다.

박하선은 10일 자신의 미니 홈페이지를 통해 "여러분 저 아닙니다"란 글을 올렸다. 이어 "전 그날 '동이' 촬영 낮에 끝나서 집에 돌아와서 잠을 보충하고, 그 다음 날 드라마 관련 미팅과 게임 광고 미팅 때문에 집에서 쉬고 있었습니다"고 설명했다. 또 "미팅 후 '청소년 영화제'에도 착석했는데, 오해마시길"이라며 거듭 강조했다.

박하선 외에도 '동이'에 출연 중인 다른 여자 탤런트들 역시 소속사 및 지인들을 통해 "폭행 관련한 여배우가 아니다"라고 해명하고 있다.

이처럼 '동이' 여자 출연진이 최철호 폭행사건과 관련 없다고 적극 해명하는 것은, 일부 보도에서 최철호가 여자 탤런트 후배를 폭행했다고 표현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경찰은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와 통화에서 "최철호와 동석한 여자는 김모씨(23)로 연예인인지 직업이 불분명하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최철호는 8일 새벽 '동이'에 함께 출연하는 후배 손일권과 함께 저녁 식사 후, 술자리를 갖던 중 동석한 여자 김모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TSMC 따돌릴 승부수 던졌다…"2027년 1.4나노 양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