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코레일 '삼성물산, 용산역세권 사업서 빠져라' 통보

  • 조정현 MTN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8.19 12:4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코레일은 용산역세권 사업과 관련해 시공참여자인 삼성물산은 사업에서 빠질 것과 함께 다른 건설투자자에게 문호를 개방한다고 밝혔습니다.




코레일은 오늘 광화문 용산역세권개발주식회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삼성물산 측에 이번 사업 정상화와 관련된 책임을 질 의사가 없다면 이번 사업에서 빠져 달라고 요청했다고 밝혔다.

코레일은 "지난 13일 삼성물산 측에 자산관리위탁회사인 용산역세권개발(AMC)에서 빠져줄 것을 직접 통보했다"며 "삼성 측은 현재까지 아무런 답변이 없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코레일은 삼성물산이 빠지는 것을 골자로 용산역세권개발주식회사의 전면적 구조개편과 외부 건설투자자 문호 개방을 통해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코레일은 이와함께 사업지분 5%를 갖고 있는 서울시도 제 역할을 해줄 것을 주문하는 한편 용산역세권 사업구조를 다시 짜겠다고 말했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페트병 뚜껑, 닫아서? 따로? "...정답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