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차기 검찰총장 후보에 윤석열 서울지검장…文대통령 지명

머니투데이
  • 김성휘 기자
  • 2019.06.17 11: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

image
【서울=뉴시스】이윤청 수습기자 =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이 2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법무부 장관의 신년사를 대독하고 있다. 2019.01.02. radiohead@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재인 대통령이 차기 검찰총장 후보로 윤석열 현 서울지검장을 지명했다. 윤 후보는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 최종 임명된다.

문 대통령은 17일 오전 박상기 법무부장관으로부터 문무일 검찰총장 후임 총장 임명제청에 대한 보고를 받고 이같이 지명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북유럽 순방에서 돌아온 후 이날 하루 연가를 냈다. 그럼에도 임박한 검찰총장 임명 건을 검토한 것이다. 문 총장 임기가 7월까지여서 인사청문회 일정 등을 고려하면 후임자 인선이 필요했다.

지난 주까지 봉욱 대검찰청 차장(사법연수원 19기)과 김오수 법무부 차관(20기), 이금로 수원고검장(20기),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23기)이 차기 총장 후보로 거론됐다.


그중 가장 기수가 낮은 윤 후보자가 낙점되면서 검찰조직에 선배기수들의 퇴진 등 인적 변화가 올지 관심이다.

새 수장을 맞이한 검찰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 검찰-경찰의 수사권 조정 등 민감한 사법개혁안에 반발해 온 검찰이 어떤 식으로 입장을 정리할 지도 주목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